jarangpark
태산(jarangpark)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3.2010

전체     967849
오늘방문     6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내 자신을 성전으로 만들자
11/08/2019 08:37
조회  352   |  추천   4   |  스크랩   0
IP 23.xx.xx.72

11/09/2019


내 자신을 성전으로 만들자

 

성서에 에제키엘은 기원전 597년 일어난 바빌론 1차 유배 때 끌려간 사제였습니다. 그런 그가 ‘새로운 성전과 그 성전에서 솟아나오는 물’이라는 환시를 봅니다.


당시, 예루살렘 성전 동쪽에는 기혼이라는 샘이 있었습니다. 풍부한 수량을 가지고 있는 이 샘 덕분에 예루살렘은 주변의 환경이 척박한데도 중요한 군사, 정치의 중심 도시로 자리 잡을 수 있었습니다. 기혼 샘의 물은 예루살렘 성전을 위해서도 대단히 중요하였습니다. 하느님의 집인 성전을 깨끗하게 유지하는 데 물은 필수였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보면 새로운 성전과 그 성전에서 솟아나오는 물에 관한 환시는 옛 성전이 새롭게 복구되고 정화된다는 것을 뜻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새롭게 복구된 성전에서 흘러나오는 물이 강을 이루며 바다로 들어가서, 닿는 것이면 무엇이든 살려 내는, 곧 모든 생명, 온 세상을 위한 물이라는 것을 보면, 이 환시가 단순히 과거의 성전으로 되돌아갈 것임을 알려 주는 것은 아닌 듯합니다.


오늘 복음으로 봉독한 요한 복음 2장에서 예수님께서는, 당신 자신이 바로 새로운 성전이심을 밝히십니다. 그리고 요한 복음 19장 34절은 예수님께서 희생 제물로 십자가 위에서 바쳐지셨을 때, 그분의 몸, 곧 옆구리에서 피와 물이 흘러나왔다고 전합니다. 이 피와 물이 바로 에제키엘이 예언한 새로운 성전에서 솟아나온 물로, 온 세상 사람들이 구원을 얻게 해 줄 물입니다. 우리 모두는 예수님에게서 흘러나오는 생명의 물을 마시고 생명을 얻게 된 이들입니다.


우리 교회 공동체, 나아가 우리 각자는 예수님처럼 하느님의 성전이 된 이들입니다(1코린 3,16 참조). 그렇다면 우리를 통해서도 다른 이들을 살릴 생명의 물이 흐르고 있습니까? (염철호 요한 신부)


복음

<예수님께서 성전이라고 하신 것은 당신 몸을 두고 하신 말씀이었다.>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13-22
13 유다인들의 파스카 축제가 가까워지자 예수님께서는 예루살렘에 올라가셨다.
14 그리고 성전에 소와 양과 비둘기를 파는 자들과
환전꾼들이 앉아 있는 것을 보시고,
15 끈으로 채찍을 만드시어 양과 소와 함께 그들을 모두 성전에서 쫓아내셨다.
또 환전상들의 돈을 쏟아 버리시고 탁자들을 엎어 버리셨다.
16 비둘기를 파는 자들에게는, “이것들을 여기에서 치워라.
내 아버지의 집을 장사하는 집으로 만들지 마라.” 하고 이르셨다.
17 그러자 제자들은 “당신 집에 대한 열정이 저를 집어삼킬 것입니다.”라고
성경에 기록된 말씀이 생각났다.
18 그때에 유다인들이 예수님께,
“당신이 이런 일을 해도 된다는 무슨 표징을 보여 줄 수 있소?” 하고 말하였다.
19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이 성전을 허물어라. 그러면 내가 사흘 안에 다시 세우겠다.”
20 유다인들이 말하였다. “이 성전을 마흔여섯 해나 걸려 지었는데,
당신이 사흘 안에 다시 세우겠다는 말이오?”
21 그러나 그분께서 성전이라고 하신 것은 당신 몸을 두고 하신 말씀이었다.
22 예수님께서 죽은 이들 가운데에서 되살아나신 뒤에야,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이 말씀을 하신 것을 기억하고,
성경과 그분께서 이르신 말씀을 믿게 되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성전에는 예수님이 거하시는 곳입니다, 내 자신을 성전으로 만들어 항상 예수님이 내 안에 계시도록 죄를 용서받고 회개하면 곧 성전이 되겠습니다, 사랑하고 감사의 마음으로 채웁시다.

내 자신을 성전으로 만들자
이 블로그의 인기글

내 자신을 성전으로 만들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