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rangpark
태산(jarangpark)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3.2010

전체     1056470
오늘방문     182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왜 겁을 내는냐?
06/30/2020 04:00
조회  534   |  추천   3   |  스크랩   0
IP 108.xx.xx.239

06/30/2020


겁을 내는냐?

 

2005 외국의 어느 극장에 화재가 발생하여 최소 30명이 숨지고 

45명이 부상을 당한 일이 있었습니다, 극장 안에는 천여 명의 관객이 

연극을 관람하는 중이었는데, 무대 커튼에서 불씨가 피어올라 화재가 시작되었고 

그것이 대형 참사로 번진 것입니다, 희생자 가운데 상당수는 화재에 놀라 

긴급히 대피하는 과정에서 발에 밟혀 숨졌다고 합니다 


화재 자체보다도 발에 밟혀서 죽은 사람이 많았다는 사실이 

우리에게 던져 주는 의미가 크다고 생각합니다. 

발에 밟혀 숨진 사람들이 많았을까요? 

어쩌면 화재보다도 화재에 따른 지나친 걱정과 공포심이 

오히려 인명 피해를 낳았는지도 모릅니다


심리학자 어니 젤린스키에 따르면 우리가 하는 걱정의 40% 

현실에서 벌어지지 않을 일이라고 하고

30%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한 것이라고 합니다

22% 걱정하기에는 지나치게 사소한 것이며

4% 자신이 전혀 손쓸 없는 일들에 대한 걱정이라고 합니다

이렇듯 우리의 걱정 가운데 96% 지나치고 쓸데없는 것입니다

결국 걱정하여 문제가 해결되는 경우는 나머지 4% 불과합니다


오늘 복음에서 제자들은 지나친 걱정을 하며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주님, 저희가 죽게 되었습니다.” 주님과 함께 있으면서도 풍랑이 이는 것을 보고 

죽을 지경이라고 생각하는 제자들의 모습이 혹시 우리의 모습은 아닐는지요? 

지나친 걱정에 사로잡혀지금 죽을 지경이야.’ 하고 신음하고 있지는 않은가요? 

예수님께서 말씀하십니다. “ 겁을 내느냐? 믿음이 약한 자들아!” 


그렇습니다. 우리가 하는 대부분의 걱정은 부질없는 것입니다

그러한 걱정으로 신음하느니, 그럴 때일수록 하루하루를 주님께 맡기는 것이 어떻겠습니까? 

그래야 지나친 걱정이 불러일으키는 화를 면하지 않겠습니까

한재호 루카 신부님의 말씀을 전해드립니다, 귀감으로 삼았으면합니다

성경은 믿어서 손혜가 없으며 보기만해도 득이 됩니다

오늘도 근심걱정 떨치고 즐겁기만 하십시요


하느님,

천상 은총으로 저희를 빛의 자녀가 되게 하셨으니

저희가 다시는 오류의 어둠 속을 헤매지 않고

언제나 진리의 속에 살게 하소서.


복음

<예수님께서 일어나셔서 바람과 호수를 꾸짖으셨다. 그러자 아주 고요해졌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8,23-27

무렵 23 예수님께서 배에 오르시자 제자들도 그분을 따랐다.

24 그때 호수에 풍랑이 일어 배가 파도에 뒤덮이게 되었다.

그런데도 예수님께서는 주무시고 계셨다.

25 제자들이 다가가 예수님을 깨우며,

주님, 구해 주십시오. 저희가 죽게 되었습니다.” 하였다.

26 그러자 그분은 겁을 내느냐? 믿음이 약한 자들아!” 하고 말씀하셨다.

그런 다음 일어나셔서 바람과 호수를 꾸짖으셨다. 그러자 아주 고요해졌다.

27 사람들은 놀라워하며 말하였다.

이분이 어떤 분이시기에 바람과 호수까지 복종하는가?”

주님의 말씀입니다.




왜 겁을 내는냐?
이 블로그의 인기글

왜 겁을 내는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