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rangpark
태산(jarangpark)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3.2010

전체     951902
오늘방문     24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공동체는 서열과 질서에 순종해야 합니다
09/10/2019 04:00
조회  387   |  추천   2   |  스크랩   0
IP 108.xx.xx.239

09/10/2019


공동체는 서열과 질서에 순종해야 합니다


모기떼와 원숭이 무리의 차이점은 무엇일까요? 모기떼는 서열이 없습니다. 그냥 피가 있는 곳으로 몰려다닐 뿐입니다. 그러나 원숭이 무리는 서열이 있습니다. 위계질서가 있는 것입니다. 순종하는 법을 배우지 못하는 원숭이는 그 무리에 낄 수 없습니다.


모기와 원숭이 가운데 어떤 집단이 더 진화되었을까요? 원숭이 무리입니다. 모기떼는 피가 없으면 자동적으로 흩어집니다. 그러나 원숭이 무리는 바나나 때문에 모인 것이 아닙니다. 무리 생활 자체에 의미를 둡니다. 질서가 곧 공동체의 결속력이고 의미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구별 없고 서열 없는 평등한 공동체가 더 발전된 공동체라 믿습니다. 그래서 가끔은 교회 성직자들의 서열에 대하여 불만을 터뜨리기도 합니다. 물론 성직자들은 신자들을 섬겨야 합니다. 그렇다고 그 질서를 무시해서는 안 됩니다. 왜냐하면 교회의 위계질서는 예수 그리스도의 땀과 피로 이루어졌기 때문입니다.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열두 ‘사도’들을 뽑으시려고 밤새 기도하십니다. 그만큼 신중을 기하여 사도들을 뽑으셨다는 뜻입니다. 그리고 사도들과 함께 산에서 내려와 평지에 서시니 그곳에는 제자들이 많은 군중을 이루고 그들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사도와 제자, 그리고 군중을 구분하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 교회라는 공동체를 세우시려고 먼저 질서를 만드신 것입니다.


질서가 없으면 필연적으로 싸움과 분열이 일어납니다. 예수님께서는 밤새 기도하시고 교회 내에 질서를 부여하셨습니다. 그러니 질서에 대한 존중은 곧 그 질서를 세우신 분에 대한 존중입니다. 교계 제도에 대한 존경과 순종은 그것을 만드신 예수님에 대한 존중인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하느님 아버지께 순종하시듯, 더 높은 수준의 공동체는 더 높은 수준의 순종을 요구합니다.  (전삼용 요셉 신부)


복음

<예수님께서는 밤을 새우며 하느님께 기도하셨다. 그리고 열두 제자를 뽑으시고 그들을 사도라고 부르셨다.>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6,12-19
12 그 무렵 예수님께서는 기도하시려고 산으로 나가시어,
밤을 새우며 하느님께 기도하셨다.
13 그리고 날이 새자 제자들을 부르시어 그들 가운데에서 열둘을 뽑으셨다.
그들을 사도라고도 부르셨는데,
14 그들은 베드로라고 이름을 지어 주신 시몬, 그의 동생 안드레아,
그리고 야고보, 요한, 필립보, 바르톨로메오,
15 마태오, 토마스, 알패오의 아들 야고보, 열혈당원이라고 불리는 시몬,
16 야고보의 아들 유다, 또 배신자가 된 유다 이스카리옷이다.
17 예수님께서 그들과 함께 산에서 내려가 평지에 서시니,
그분의 제자들이 많은 군중을 이루고, 온 유다와 예루살렘,
그리고 티로와 시돈의 해안 지방에서
온 백성이 큰 무리를 이루고 있었다.
18 그들은 예수님의 말씀도 듣고 질병도 고치려고 온 사람들이었다.
그리하여 더러운 영들에게 시달리는 이들도 낫게 되었다.
19 군중은 모두 예수님께 손을 대려고 애를 썼다.
그분에게서 힘이 나와 모든 사람을 고쳐 주었기 때문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공동체는 서열과 질서에 순종해야 합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공동체는 서열과 질서에 순종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