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rangpark
태산(jarangpark)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3.2010

전체     735673
오늘방문     5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오늘은 거룩한 주일 날 입니다
10/01/2017 04:00
조회  396   |  추천   3   |  스크랩   0
IP 172.xx.xx.44

10/01/2017


오늘은 거룩한 주일 입니다


복음을 읽어야 하는 날입니다

구원 받는 진리의 길로 인도 하십니다

인간이 살아가는 목표를 제시합니다

아래 짧은 성서의 몇줄을 읽어 주십시요

그리고 묵상 하여 주십시요

세상의 복도 받으십시요


복음 <너희가 어린이처럼 되지 않으면, 결코 하늘 나라에 들어가지 못한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8,1-5

1 그때에 제자들이 예수님께 다가와, “하늘 나라에서는 누가 가장 사람입니까?” 하고 물었다.

2 그러자 예수님께서 어린이 하나를 불러 그들 가운데에 세우시고 3 이르셨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너희가 회개하여 어린이처럼 되지 않으면, 결코 하늘 나라에 들어가지 못한다.

4 그러므로 누구든지 어린이처럼 자신을 낮추는 이가 하늘 나라에서 가장 사람이다.

5 누구든지 이런 어린이 하나를 이름으로 받아들이면 나를 받아들이는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오늘의 묵상
하늘 나라의 잔치에 참여하는 성인들은 하늘의 별처럼 찬란히 빛나지만, 저마다 다른 시대와 지역에서 세상을 살아 분들입니다. 따라서 그분들이 가진 성덕과 카리스마(은사) 특별합니다. 그렇지만 그중에 공통된 성덕은 바로 겸손함과 단순함일 것입니다.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하늘 나라에서 가장 사람은 어린이처럼 자신을 낮추는 사람이며, 따라서 우리가 회개하여 어린이처럼 되지 않으면 하늘 나라에 들어가지 못한다고 말씀하십니다.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는 하늘 나라의 성인들 가운데에서 가장 어린이 같은 성인입니다. 어린 나이에 수녀원에 들어가서 결핵에 걸려 스물네 살의 짧은 생애를 마친 성녀는, 가장 약하고 단순한 모습으로 살았지만, 가장 위대한 삶을 살아 내었습니다. 봉쇄 수녀원에서 평생을 살았지만, 그분의 기도는 세상을 향했던 선교의 수호자입니다


그분의 위대함의 근본은 바로 겸손함과 단순함입니다. “당신의 작은 딸은 언제나 아주 이름 없는, 모든 사람의 눈에 띄지 않는 작은 모래알로 남아 있어서 예수님만이 그를 보실 있게 달라고 청하십시오. 그는 점점 작아져서 무가 되어야 합니다.” 작은 마음 안에, 성녀는 오로지 하느님만을 바라보고 모든 것을 그분께 맡겼습니다. 어머니께 모든 것을 맡기고 안에서 온전히 자유로운 어린이의 모습은, 우리가 성녀를 통해서 바라보는 거룩함의 모습입니다. (이정주 아우구스티노 신부)




오늘은 거룩한 주일 날 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오늘은 거룩한 주일 날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