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vinezip4989
Brian no1agent 부동산(irvinezip4989)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1.30.2014

전체     256788
오늘방문     4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9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골드만삭스 미국금리 인상전망] 2019년 내년 미 연준 금리인상 ‘4회→3회’로 축소 전망
12/11/2018 08:28
조회  1072   |  추천   0   |  스크랩   0
IP 174.xx.xx.88


골드만삭스, 

내년 미 연준 금리인상 ‘4회→3회’로 축소 전망





골드만삭스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내년 기준금리 인상을 당초 ‘4차례’에서 ‘3차례’ 인상으로 축소 전망했다.

10일(현지시간) 미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골드만삭스의 얀 하치우스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보고서에서 연준이 오는 18~19일 열리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서 올해 네 번째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할 것으로 전망하면서도 “내년 3월에는 금리를 인상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하치우스 이코노미스트는 “연준이 금융 상황의 실질적이고 지속적인(material and sustained) 변화에 대한 경제적 함의에 ‘기준금리 경로’를 조정함으로써 대응할 것”이라면서 “우리는 현재 최근의 변화가 지속적인지는 알 수 없지만, 실질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연준이 이번 달 기준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은 90% 이상이고, 내년 3월 인상할 가능성은 50% 밑으로 떨어졌다”면서 연준이 내년 3월 쉬어갈 가능성을 점쳤다.

하치우스 이코노미스트는 이어 연준이 내년 6월에는 연말까지 분기별 기준금리 인상 기조로 복귀할 것으로 내다봤다.

연준이 내년 3월 기준금리 인상을 중단한 뒤 6월, 9월, 12월 3차례에 걸쳐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는 당초 ‘내년 4차례 인상’ 전망에서 후퇴한 것이다. 이는 연준의 전망과 같은 수준이다.

그는 그러나 투자자들이 금융 긴축에 대해 과도하게 우려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미 경제는 올해 대부분 추세 이상으로 성장을 계속해오고 있고, 실업률은 연준의 장기 전망 수준보다 밑으로 떨어졌으며, 임금과 인플레이션은 점점 더 높아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하치우스 이코노미스트는 조만간 경기침체에 진입하지는 않을 것이라면서 “폭풍은 지나갈 것이고, 연준은 지금까지 보다는 더 굴곡이 있겠지만 ‘정상화 경로’를 계속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최근 경기 둔화 우려가 커지면서 연준의 기준금리 인상 속도에 대한 신중한 접근을 주문하는 목소리와 금리 인상 속도 완화 전망이 잇따르고 있다.

제임스 불러드 미국 세인트루이스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는 지난 7일 연준이 현재의 사이클을 중단하고 기준금리 인상을 내년 1월까지 미뤄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지난 6일 연준이 이번 달 예상되는 또 한차례의 기준금리 인상 이후 금리 향배에 대해 ‘관망'(wait-and-see) 신호를 발신할지를 검토 중이라고 보도했다.

<연합뉴스>


#미국 부동산,#LA부동산,#인컴투자 부동산,#유닛(UNIT)부동산,#2-3-4 UNIT,#BRIANNO1AGENT,#정균교,#BRIAN JUNG REALTY
이 블로그의 인기글

[골드만삭스 미국금리 인상전망] 2019년 내년 미 연준 금리인상 ‘4회→3회’로 축소 전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