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eencreek
느티나무(greencreek)
Arizona 블로거

Blog Open 06.28.2013

전체     349627
오늘방문     265
오늘댓글     5
오늘 스크랩     0
친구     13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달력
 
[대륙횡단 14일차]알라모의 영웅이 살아있는 도시, Ozona
10/04/2018 16:30
조회  953   |  추천   13   |  스크랩   0
IP 108.xx.xx.227



빅 벤드 국립공원에서 나오면서 샌 안토니오까지 가는 길이 두 가지로 보였다.

국도 90번을 타고 가는 것과

I-10번을 타고 가는 것.


나는 좀 더 큰 길인 I-10번을 타고 가기로 하였다.

그리고 I-10 번을 계속 달리다가 오후 3시가 다 되었을 때

어디에선가 점심을 먹어야 겠다고 생각을 하였고,

그렇게 해서 하이웨이를 빠져 나온 곳에 있던 도시가 오조나(Ozona)였다.






먼저 내 눈에 들어 왔던 것은 오른편쪽에 있던 넓은 공원이었다.

잔디가 깔려 있던 넓은 공원에는 옥 나무인지,

아직 잎새가 나지 않은 고목들이 많이 있었는데 전체적인 분위기가 아주 마음에 들었다.

거기에다가 표지판에 쓰여 있는 것은,

Biggest Little Town in the World Ozona !!!






이 앞에다 차를 세워 놓고 공원을 한 번 돌아 보았다.

이 단단하게 보이는 돌로 만들어진 건물은

Crockett County Courthouse 인데

1902년에 지어졌다고 한다.







옥나무가 가득한 이 아름다운 공원은

크로켓 카운티 코트 하우스 앞으로 넓게 펼쳐져 있었다.





서부 시대 개척자 일가족의 동상도 세워져 있었고,





이 사람의 멋진 모습도 세워져 있었다.

Crockett가 도대체 누구일까?





이 날 저녁에 딸래미 집에 도착하여 인터넷 검색을 하고나서

저 사람이 바로 알라모의 영웅인

David Crockett(1786-1836)이라는것을 알게 되었다.


Hero of the Alamo David Crockett.

테네시주에서 태어났던 그는 군인및 정치가였었고,

19세기 미국의 민중 영웅이었다.


1836년초 텍사스 혁명이었던

Alamo Mission in San Antonio에 참가하여 3월에 알라모에서 전사하였다.

이 사람에 관한 이야기는

알라모 요새를 방문한 글에서 다시 나누기로 하겠다.





In Memory of the Billy Mills


크로켓 카운티 보안관이었던 빌리 밀스 기념비.

기념비 맨 위로 크로켓 카운티 보안관 뱃지가 새겨져 있다.






 유난히 바람이 많이 부는 날이다.

하지만 이 기묘하고도 작은 도시의 공원을 천천히 둘러보았다.

생각지도 않았던 곳에서 귀중한 역사를 보게 되었네....하고 생각하면서.









Crockett County Museum.


1891년 카운티는 알라모 영웅을 기리기위해

David Crockett이름을 따서

Crockett 이라는 이름을 가졌다.

그래서 Crockett County Museum, Crockett County Courthouse.....








인구 3,000명도 안되는 작은 도시.

그러나 텍사스 혁명을 위해 용감하게 싸우다 간 알라모의 영웅의 이름을 간직한채

아직도 살아 있는 도시는

과연 Biggest Little Town in the World 였다.






오조나에서 점심을 먹고,

 차에 기름을 가득 채운 뒤에 다시 길을 달렸다.

하이웨이 길 가에 피어 있는 하얗고, 노랗고, 빨갛고, 보라색을 가진

각각의 야생화들을 보면서 다시 신나게 하이웨이를 달렸다.


샌 안토니오 도착 50마일을 남겨 놓고

레스트 에어리어에 들렸다.

날씨는 무척 화창했지만 바람이 많이 부는 날이었다.

차에서 내려 팔다리 운동도 하고,

화장실에도 들렸다.






오후 5시 40분.

 레스트 에어리어를 빠져 나와 다시 쌩쌩 달리기 시작하였다.

50 마일만 달리면, 내 사랑하는 딸래미를 볼 수 있겠구나, 하고 생각하니 

오늘 빅 벤드 국립공원의 화석 박물관에서부터 지금까지 달렸던

300 여마일이 하나도 힘들게 여겨지지 않았다.




2018. 3. 23 (금)

대륙횡단 14일차

텍사스의 오조나 도시를 둘러보고나서,

                                                                      느티나무

                                                     





텍사스, Ozona, Alamo, Crockett County, David Crockett, 대륙횡단, 하이웨이 10번,
이 블로그의 인기글

[대륙횡단 14일차]알라모의 영웅이 살아있는 도시, Ozo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