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eencreek
느티나무(greencreek)
Arizona 블로거

Blog Open 06.28.2013

전체     467277
오늘방문     16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4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달력
 
뉴 멕시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Taos Pueblo
10/15/2015 20:35
조회  3096   |  추천   8   |  스크랩   1
IP 98.xx.xx.182






 그대는

사진 한 장을 가슴에 품고 여행을 떠나  본 적이 있는가?

나는 그렇게 떠나서

 낯선 길 위에 설 때가 더러 있었다.

그 중의 하나였던,

 "타오스 푸에블로-Taos Pueblo"







 뉴 멕시코주의 산타 페에서

약 1시간정도 북쪽으로 운전하여 올라가자면,

 타오스(Taos)라는 조그마한 마을이 있다.


어도비(adobe)라고 불리는 흙집에서 천 여년째 삶을 이어내려오고 있는

어메리칸 인디언들의 집단 공동체이다.

현재는 150 여명정도 남아 있다는데,

  푸에블로 인디언은 여러 인디언부족중에서 가장 보수적이라고 한다.

 

이들이 사는 이곳은,

 1960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되었다.

이곳에 들어가려면 입장료 이외에도

 카메라 한대에 $5.00씩 더 받는다.

그나마 다행인것은 예전 인디언들은 자신들의 사진을 찍으면

자신들의 영혼이 달아난다는 생각으로 금기였었는데,

요즈음은 그 생각이 많이 달라져 미리 물어보면 대부분 허락을 한다.



 

 


 

 

입구로 들어서면 바로 만나게 되는 San Geronimo Chapel.

푸에블로 인디언들이 천주교를 믿게 된것은

1540년경 이들을 식민지로 삼았던 스페인의 영향이 클 것이다.

그들은 믿음을

어떻게 키우고, 간직하였을까?

 

원래는 공동묘지 옆쪽으로 있었는데

예전의 장소에서 불과 몇 블럭되는 이곳에 그 성당의 모양을 따서 새로 지었다고 한다.

 


 


 

 인디언들의 채플안은 어떻까? 하면서 한 장 찍었는데 옆에서 말한다.

이 채플안에서는 사진촬영금지라고.

미처 안내판을 보지 못하였던 나의 부주의였지만

다행히 한 장은 건졌다.

 

 

 

 

 한 시간 정도,

 이곳에서 태어나 이곳에서 자라난 가이드를 따라 다니며 둘러보았다.

가이드가 우리들을 제일 먼저 데리고 간 곳은 공동묘지.

삶과 죽음은 항상 같이 있다.

 

 




 


 미 대륙에서 인디언 문명의 꽃들은 이렇게 궁핍하고 척박한 곳에서 피어났다.

흙에다 짚을 이겨 만든 어도비 양식으로 만든 집.

여름에는 시원하고 겨울에는 따뜻하다고 하는데,

지붕의 배수를 위하여 바깥으로 빼 놓은 물통들이 인상적이다.

 

 




인디언들의 생활에서 중요한 Hogan이라고 불리우는 화덕.

 


 


 

1000-1450 AD 경에 지어졌지만

 해마다 흙짚을 덧입히기에 막 새로 지은 집같은 느낌을 갖는다.

 


 


 

마을 한 가운데로 흐르고 있는 시냇물.

 

 

 


뒷 배경으로 보이는 사진 한 장을 본 후부터

언제 기회가 되면 이곳을 꼭 찾아가리라 맘 먹었던 곳이니만큼

그 앞에서 한 번 담아본다.

길 위에 선지 여덟째 되는 날이라 그런지,

아님 뜨거운 햇살아래에서 돌아다니느라 그런지 좀 그렇다.

 




 

구름 한 점 없는 9월의 뜨거운 태양은 이글이글 탔다.

한참 돌아다니다보니 갈증이 났다.

 시냇가에 위치하여 있는,

인디언빵을 만들어 파는 집의 그늘에서 잠시 쉬었다.

보아하니 투어 하는 사람들 대부분이 이곳에서 무엇인가를 사 먹고 있는 중이다.

 


 


 

바로 저 집에서 태어나 이제껏 이곳에서 살아오고 있다는 그.

그의 집은 그의 조상들이 대대로 살아온 집이라고 한다.

 






즉석에서 내 몫으로 만들어 준 Blue Corn Fry Bread.

특이한 맛은 있었지만 너무 커서 삼분의 일 정도만 먹고 버려야만 했다.

 

 

 

 사진 출처 : Wikipedia

 


푸에블로 인디언중 가장 용감한 인디언이었던 San Geronimo를 기념하는 축제가

해마다 성대하게 열린다.(9월 30일)

이날은 인디언이 아닌 일반인들도 입장을 할 수 있으나

사진기는 반입금지이며 인디언 댄스 축제등 다양한 행사가 있다고 한다.

 

2 년전 타오스에 갔을때는 이미 관람 시간이 지나서 들어 가지 못했었고,

그리고 작년에도 그들의 축제일인 9월 말경에  갈려고 했다가 가지 못했던 곳.

이번 여행에서야 풀었다.

 



9/24/2011(토)

 여행 여덟쨋날

뉴 멕시코주의 타오스 푸에블로에서,

느티나무


 

 Gladiator Elysium  


 


 


이 블로그의 인기글

뉴 멕시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Taos Pueb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