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m6677
할매의 푸념(chom6677)
Alaska 블로거

Blog Open 01.08.2015

전체     177019
오늘방문     71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구자억 목사의 길을 묻다
09/10/2015 11:06
조회  669   |  추천   0   |  스크랩   0
IP 206.xx.xx.8

       멘토, 길을 묻다 구자억 목사 편

                

                 아무도 걷지 않는 길

                 외롭게 힘겨울때

                 흐르는 내 눈물 

                 조용히 닦아 주던 주님

                 이젠 주님이 보내주신 멘토와 함께

                 그 좁은 길 웃으며 걷습니다.

                 우리 마음 언제나 주님께 고정시키고 

                 이 길 걷게 하소서

                 힘 겨울때 서로 의지하며

                 주님 부르짓게 하소서

                 우리를 선택해주신 주님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푸념!

                   저도 20여년전 영어공부하러 갈때와 올때 뻐스를 기다릴때

                  '앉으나 서나 주님 생각   앉으나 서나 주의 말씀

                   떠오르는 주님말씀 섬기며 살겠어요' 하고 부르던 생각이 납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글

구자억 목사의 길을 묻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