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4890kr
Michelle(cho4890kr)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2.30.2009

전체     3331864
오늘방문     162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25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honor Koreadaily Best Blog
2014 Koreadaily Best Blog
2013 Koreadaily Best Blog
2012 Koreadaily Best Blog
2011 Koreadaily Best Blog
2010 Koreadaily Best Blog

  달력
 
[Frenz Coffee] 운 좋으면 헐리우드 스타도 만날 수 있을까?
09/13/2019 08:39
조회  847   |  추천   1   |  스크랩   0
IP 70.xx.xx.158


.

.

미국으로 이민 오기 전에 오랜 기간 레스토랑 프랜차이즈 메뉴 개발실에 실장으로 근무를 하였다. 

하루는 출근을 하였는데 '실장님~ 출근하는데로 사장실로 오시라는데요~' 하는 호출이 떨어졌다. 

.

"실장님, LA에 사는 교포 분이 연락이 왔는데 LA에 한국식 이탈리안 레스토랑을 오픈하겠답니다"

뜬금없는 소리에 '예? LA에 한국식 이탈리안 레스토랑을 왜 오픈을 해요?' 하고 되물을 수 밖에 없었다. 

.

.

유명 셰프인 미쉘 집밥 중 인기있는 메뉴만 모아 Event를 진행합니다. 지금 주문하세요~

.

.

.

.

.

.

.

.

.

.

[Frenz Coffee] 운 좋으면 헐리우드 스타도 만날 수 있을까?

.

Address : 5770 Merlose Avenue. Los Angeles, CA 90038

Phone : (323) 848-4523

.

.

.

.

.

.

.

.

"LA에 Merlose라는 지역이 있는데 그 곳에 팬시한 한국식 이탈리안 레스토랑이 잘 될 것 같다는 겁니다" 

이렇게 해서 팔자에 없는 LA 출장이 이루어졌는데 당시에 시장조사를 한다고 Merlose를 보름이나 휘젓고 다녔다. 

.

여러가지 이유로 레스토랑을 오픈할 수는 없었는데 그게 벌써 20여년 전 이야기이다. 

미국으로 이민을 와서 오렌지카운티에 십수년을 살고 있어도 Merlose를 가 볼 기회가 있지는 않았다. 

.

.

.

.

.

.

.

그런데 며칠 전 아들로 부터 '내가 일했던 J일보 **기자가 Merlose에 커피 숍을 오픈했답니다' 이런 전화가 왔다.

**기자는 아들 절친이라서 인사도 할겸해서 서둘러 LA로 출발을 하였다. 

.

5번 프리웨이에서 나와 Merlose쪽으로 들어서자 사진에서만 보았던 Paramount Studio가 보인다. 

"어?! Paramount가 여기 있었네. 사진에서 보았던 모습하고 똑 같다"

.

영화광인 남편이 감탄사를 연발하던 중에 Netflix LA 지점도 발견할 수 있었다. 

이렇게 촌사람 서울 구경하듯이 두리번 거리면서 운전하던 중 얼마 지나지 않아 <Frenz Coffee>를 발견하였다. 

.

.

.

.

.

.

<Frenz Coffee>가 Merlose 중심에 있으니 세련된 고객을 맞을 수 밖에 없을 것 같다. 

그러니 일반적인 커피보다는 요즈음 트랜드에 맞추어 질 좋은 Alibi Coffee 원두를 사용하여 커피를 만들고 있었다. 

.

Alibi Coffee는 2017년에 생긴 커피 회사인데 크래식한 스타일의 커피를 추구하는 특별한 회사이다. 

원두부터 차별화 된 것을 사용하면 전문가가 로스팅에 공을 들인 최고급 커피가 <Alibi>이다. 

.

우리는 <아이스 카페 라떼>와 Frenz Cream Latte를 주문했는데 보기만 해도 행복지수가 올라가는 것 같다. 

.

우리가 앉아 있던 Patio에는 이미 손님들이 편안하게 앉아서 커피를 즐기고 있었다. 

젊은 손님들이 대부분이라 노트북을 앞에 놓고 일을 하거나 음악을 즐기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

.

.

.


.


.


.


.


.

.

.

아들 친구인 전직(?) **기자를 만나 한참 이야기를 나누었다. 

그런데 우리가 앉아 있던 옆 테이블에 옛날 헐리우드 스타였을 것 같이 생긴 백인 할머니가 말을 건다. 

.

"나는 Frenz Coffee에 와서 이렇게 커피 한잔할 때가 가장 행복합니다"

무슨 말인지 궁금해서 '무슨 말씀 이세요?' 하고 되물어 보았다. 

.

"나는 은퇴해서 사랑스러운 반려견과 함께 살고 있는데 며칠에 한번 여기를 나옵니다"

백인 할머니 말에 의하면 반려견을 데리고 옆에 있는 Grooming Salon에 개를 맡기고는 Frenz로 온다는 것 이다. 

.

그리고는 개를 돌보는 동안 패티오에 앉아 향 좋은 커피를 즐길 때가 가장 행복하다는 것 이다. 

무슨 이유인지 몰라도 반려견과 함께 사는 것 같은데 얼굴에는 편안함이 가득해 보인다. 

.

Patio에 앉아 부드럽고 쌉쌀한 커피와 함께 모르는 사람과 이렇게 대화를 한다는 것이 기분을 좋게 만든다. 

할머니와 대화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세련된 동네 사랑방 같네,,' 하고 남편이 평을 한다. 

.

"LA 올라올 때 마다 Frenz에서 커피 한잔씩 합시다. 혹시라도 근처에 사는 헐리우드 스타라도 만날 수 있잖아"

허긴 바로 옆에 Paramount Studio와 Netflix가 있으니 불가능한 이야기가 아닐 수도 있겠다. 

.

.

LA, OC 지역 배달이면 미쉘에게 지금 주문하세요 : (562) 896-3090  카톡 michellecho59

.

.

우리동네맛집,맛집,Frenz,Coffee,멜로즈,LA,프렌즈카페라떼,쉑스텍,베이컨치즈프라이,플러튼,얼바인,부에나파크,집밥,집밥배달,반찬,반찬배달
이 블로그의 인기글

[Frenz Coffee] 운 좋으면 헐리우드 스타도 만날 수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