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stsong
쉼터마을(castson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7.26.2013

전체     592675
오늘방문     174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51 명
  달력
 
꽃도 침묵으로 말한다
10/12/2017 10:36
조회  486   |  추천   3   |  스크랩   0
IP 198.xx.xx.185





꽃도 침묵으로 말한다

위고는 '명상 시집'에서 공기, 꽃, 풀잎 등 "모든 것이 말한다"고 했다. 
그대는 강물과 숲의 나무들이 아무 할 말도 없는데 소리를 높인다고 생각하는가?
그대는 묘, 풀, 몸을 감싼 어둠이 그저 침묵에 지나지 않는다고 생각하는가?
아니, 모두 하나의 목소리고 모두 하나의 향기다. 
모두 무한한 존재 안에서 누구에겐가 무언가를 말하고 있다.
우리는 신께서 던지시는 햇살의 소리를 듣는다. 
인간이 침묵이라 부르는 것의 목소리를...

오늘 배달 된 알랭 코르뱅의《침묵의 예술》고도원의 아침편지중에서 


꽃도 침묵으로 말한다


위고는 '명상 시집'에서 
공기, 꽃, 풀잎 등 "모든 것이 말한다"고 했다. 
그대는 강물과 숲의 나무들이 아무 할 말도 없는데 
소리를 높인다고 생각하는가? 그대는 묘, 풀, 몸을 감싼 어둠이 
그저 침묵에 지나지 않는다고 생각하는가? 아니, 모두 하나의 
목소리고 모두 하나의 향기다. 모두 무한한 존재 안에서 
누구에겐가 무언가를 말하고 있다. 우리는 신께서 
던지시는 햇살의 소리를 듣는다. 인간이 
침묵이라 부르는 것의 목소리를. 


- 알랭 코르뱅의《침묵의 예술》중에서 - 


* 꽃은 말이 없습니다.
그러나 향기로 말을 합니다.
바람에 살랑이는 꽃잎의 작은 몸짓으로
말을 걸어옵니다. 햇빛, 햇살도 말을 합니다.
따스한 온기, 작열하는 땡볕, 구름에 가린 눈빛으로...
온 우주는 소리로 가득차 있습니다.
침묵으로 말하는 소리들입니다.
마음이 고요한 사람에게만
다가와 들립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이 블로그의 인기글

꽃도 침묵으로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