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stsong
쉼터마을(castson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7.26.2013

전체     846704
오늘방문     122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57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통이 찌그러진 분유
11/21/2019 09:11
조회  536   |  추천   3   |  스크랩   0
IP 198.xx.xx.10



통이 찌그러진 분유



만 원밖에 없는
가난한 미혼모가 분유를 사러 갔다.
가게 주인은 한 통에 만 원이 넘는다고 말한다.
힘없이 돌아서는 아이 엄마 뒤에서
주인은 조용히 분유통을 떨어뜨린다.
"통이 찌그러진 분유는 반값입니다."


- 진우의 《두려워하지 않는 힘》 중에서 -


* 배려.
상대방의 마음을 헤아리되
상처를 주거나 자존감을 떨어뜨리면 안됩니다.
분유통을 찌그려뜨려 반값을 받는 지혜.
그 지혜가 가난한 엄마를 살리고
세상을 뭉클하게 만듭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2019년 11월21일 아침편지중에서


이 블로그의 인기글

통이 찌그러진 분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