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ueocean153
등대지기(blueocean153)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1.16.2009

전체     773870
오늘방문     20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 명
  달력
 
34 ,60, 78살... 인간은 세번 늙는다.
12/11/2019 12:50
조회  780   |  추천   3   |  스크랩   0
IP 76.xx.xx.115

Related image



34 ,60, 78... 인간은 세번 늙는다.

 


혈장 단백질 수치 변화 분석해 보니

나이 들면서 서서히 늙는게 아니라

34, 60, 78살에 급속진행 변곡점 형성

373개 단백질로 나이 정확예측 가능

 

노화가 직접적인 질병은 아니다.

하지만 수명을 단축하는 만성 질환의 위험인자라는 점에서

잠재적인 치료대상이라고 할 수 있다.

요즘 노화 치료의 한 방법으로 거론되는 것이

젊은 피를 수혈하는 청춘요법이다.


의과학자들은 실제로 어린 쥐의 피를 수혈받은 늙은 쥐에서

노화가 멈추거나 역정되는 현상을 확인한 바 있다.

그런데 노화는 평생에 걸쳐 일정한 속도로

꾸준히 진행되는 것이 아니라

세번의 급진적인 노화 시기를 거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최근 과학학술지 네이처 메디신에 발표된

미국 스탠퍼드대 연구진의 논문에 따르면

과학자들이 알아낸 노화 축진 시기는 34, 60, 78살이다.

나이가 들면서 몸 안에서 노화 기어가 세번 작동하는 셈이다.

우연의 일치 이기는 하겠지만 전통적인 노인 진입 나이인

60세 환갑의 의과학적 근거도 확보하게 됐다.


연구진은 18~95세에 이르는 4263명의 혈액에서

약체 성분인 혈장을 분리한 뒤

여기에서 3000가지의 혈장 단백질을 분석했다.

그 결과 이 가운데 1379가지 단백질이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수치가 달라지는 걸 발견했다.


스탠퍼드대 신경과학자 토니 와이스-코레이 교수는

 "이 연구를 시작했을 때 우리는 나이는

점직적으로 먹는 것이기 때문에

노화도 상대적으로 서서히 진행될 것으로 가정 했다"고 말했다.

그런데 결과는 딴판이었다.

단백질 수치로 본 노화 그래프는

선형 곡선이 아닌 세개의 뚜렷한 꼭지점을 형성했다.

단백질 수치의 급변은 생체 활동 프로그램의

변화를 초래할 가능성이 크다.

연구진은 특히 30대 중반인 34살 무렵에

노화 관련 단백질 수치가 급등하는 것 보고 매우 놀랐다고 한다.

연구진은 그러나 왜 이런 변화가 일어나는지는 알 수 없었다.

단백질 수치의 변화가 노화의 결과인지

아니면 그 원인인지도 불분명하다.


와이스-코레이 교수는 다만 "혈액 속 단백질 대부분은

다른 장기 조직에서 오는것"이라는 점을 지적했다.

이는 노화한 단백질의 출처가 간이라면

간이 늙고 있다는 걸 뜻한다.


연구진은 특히 이번 연구에서 373개의 단백질 조합으로

사람의 나이를 3년 범위 내에서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는

생리 시계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개인의 혈액 단백질 구성과 비교하면

신장 같은 특정 장기의 노화가

다른 사람에 비해 빠른지 더딘지를 판별할 수 있다.


연구진이 생리 시계를 적용해본 결과

측정 나이가 실제 나이보다 상당히 낮게 나온 사람들은

건강 상태가 매우 좋은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앞으로 쥐의 노화 역전 실험에서와 같은

긍정적 효과를 내는 혈장 단백질을 찾아내는 것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연구에선 남성과 여성의 노화 경로가 다르다는 것도 확인했다.

나이에 따라 변화하는 1379개 단백질 가운데

거의 3분의 2에 해당하는 895개 단백질은

남성과 여성 중 특히 한쪽의 노화와만 관련성이 깊었다.



<한겨레신문 곽노필 기자>        


이 블로그의 인기글

34 ,60, 78살... 인간은 세번 늙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