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s3385
하늘호수(bgs3385)
Hawaii 블로거

Blog Open 08.08.2014

전체     88337
오늘방문     1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2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셈법을 잃었다
06/02/2020 12:21
조회  297   |  추천   3   |  스크랩   0
IP 141.xx.xx.189

셈법을 잃었다 / 성백군

 

 

COVID-19로 인하여

인적 끊인 와이키키 상가는

한낮인데도 유령의 도시 같고

 

자정 넘어

호텔 지하실에서 들여오는

낡은 환풍기 끼릭 끄르럭숨넘어가는 소리는

어둠에 소름을 돋게 한다

 

있어야 할 곳에 없고

없어야 할 곳에 있는 저것들이

거리낌 없이 유통되는 세상에서

있어야 할 곳에 있고

없어야 할 곳에 없는 것들의 설 공간은

아디쯤일까

 

자정 넘어

차량이 끊긴 교차로 빨강 신호등 앞에서

건너야 할지 말아야 할지 망설이다가

신호등이 바뀌는 것도 모르고

하염없이 미루다가

 


"자작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누라 08/12/2020
물 속 그림자 08/05/2020
생의 결산서 07/30/2020
머니 폭력 07/21/2020
달 그림 07/14/2020
그림자로 그리는 그림 07/08/2020
무언의 친구들 06/30/2020
물[水] 06/24/2020
이 블로그의 인기글

셈법을 잃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