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emhkim1
삼보 主(beemhkim1)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16.2019

전체     31147
오늘방문     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傍若無人(방약무인)과 미래통합당?
05/03/2020 10:34
조회  213   |  추천   4   |  스크랩   0
IP 76.xx.xx.59



미래통합당은 이제 더는 방약무인의 짓은 말아야

 

傍若無人(방약무인)?

네이버 국어사전은

곁에 아무도 없는 것처럼 여긴다는 뜻으로,

주위(周圍)에 있는 다른 사람을 전혀 의식(意識)하지 않고 제멋대로 행동(行動)하는 것을 이르는 말이라고 적고 있다.

그 말이 나온 緣由(연유)가 조금은 흥미롭기에 由來(유래)를 알아본다.

 

민주, 태영호·지성호


傍若無人 방약무인

주변의 눈을 무시하고 제멋대로 행동함.

 

출전 : <史記(사기)> 자객열전(刺客列傳)

 

傍 곁 방

若 같을 약

無 없을 무

人 사람 인

 

<유래>

중국을 최초 통일한 진시황이 중국을 완전 제패할 무렵이다.

子楚(자초)의 아들인 ?政(영정=후일 진시황)이 날로 번창하여 중국을 통일해가고 있는 꼴이 보기 싫던 당시 豪傑(호걸)들이 왜 없었을 것인가?

호걸들은 자객이 돼 영정을 살해하기 위해 눈이 벌게지고 있을 때,

위나라 荊軻(형가)도 끼어 있었다그는 평소 독서와 검술을 열심히 익힘과 동시 술도 즐겨했으니 각지를 돌아다니던 유명한 현자들과 호걸들을 사귀지 않을 수 없었다.

그 중 연나라에서 온 (=비파 같은 악기)을 잘 타는 高漸離(고점리)와 사귀게 된다.

그 두 사람은 술이 거나하게 들어가면 고점리는 축을 연주하고,

형가는 노래를 부르며 화합하기를 감정이 북받칠 때까지 이어가다 결국은 주위 사람들이 있다는 생각조차 잃어버리고 서로를 부여잡고 울기까지 한다는 데서

"傍若無人"이라는 소리를 듣고 만다.

형가는 진왕 앞에 나서서 검을 빼어 진왕을 베기는 했지만 예복 자락만 베었기에하나의 이슬로 사라지게 된다.

 

본래 이 말은 당당하고 호탕한 사람들이 거리낌 없이 행동하는 것을 의미했다고 하지만지금은 버릇없이 마구잡이식으로 행동하는 사람들에게 붙여지고 있다는 게 차이가 있다.

 

 [직언직설/오늘의 직언직설]식물국회? 동물국회! 사람국회


국회의원다운 국회가 되기를 바라는 국민의 열망을 잊지 말아야

 

대한민국이 지금 세계적으로 뛰어나게 우뚝 서가고 있는 마당에 걸림돌이 하나 있다면 과거 독재정권들의 37년 역사(이승만 12박정희 18전두환 7)가 있다는 것에 屈辱(굴욕)을 느끼게 하는 세상을 바라보기 때문 아닌가싶다.

 

독일에서까지 대한민국 국민은 과거 독재정권에 물들여져 있었기 때문에,

이번 코로나19 방역에서도 대한민국 국민은 국가가 지시하는 명령에 屈從(굴종)하는 국민이라는 평가를 내렸다는 것에 국민들은 어떻게 느끼며 생각하고 있을까?

1987년까지 군부독재의 기간은 끝이 나 그 당시에 태어난 아이들의 나이가 벌써 33세로 성장한 나라를 향해 아직도 독재시대의 굴복적인 생활습관에 젖어있다고 판단하는 세계여론에서 우리는 어떻게 치유돼야 할 것인가?

세계사는 이렇게 그 나라 국민의 역사를 그 나라 최고지도자 한 사람의 폭정에 따라 결정하고 인정하게 된다는 것을 우리는 다시 한 번 더 반성하며 과거의 잘 못을 깊이 있게 뉘우쳐야 할 것으로 본다.

 

서울시청 앞 1987년 '6월 민주항쟁' 전경서울시청 앞 1987년 '6월 민주항쟁' 전경 | 서울시청 앞 1987년 '6월 민주항쟁' 전경 | 서울시 정보소통광장(정보공개)서울시청 앞 1987년 &#039;6월 민주항쟁&#039; 전경


대한민국은 1987년 민주화 운동의 새싹이 움트기 시작하여 김대중과 노무현 전 대통령 시대에서 온전하게 꽃을 피우고 있었으나 이명박근혜 9년에서 열매를 맺지 못했기 때문에 시들시들하게 된 것 아니던가?

민주화에 의해 깬 시민들은 이명박근혜 두 정권의 부당성을 인식한 나머지 촛불혁명으로 시들해지던 민주화를 다시 일깨우면서 온전하게 開花(개화)시키고 만다.

그리고 문재인 정부가 들어와 민주화 열매가 맺고 있는데 아직도 독재시대의 이념에 빠져있는 국민으로 세계는 대한민국을 아직도 독재국가의 후예로 바라보고 있으니 이게 말이나 될 것인가?

어찌 독재자들을 쉽게 용서할 수 있을 것인가?

그 독재자들을 찬양하는 당이 미래통합당인데 어떻게 그들의 허황된 짓들을 방관하고 있을 것인가?

 

 사생결단 난타전 끝 패스트트랙 지정…동물국회 ‘최악의 흑역사’ 남겼다


대한민국 국회가 단 1개월 전만 해도 제대로 돌아가고 있었다고 볼 수 없었던 것은 삼척동자도 너무 잘 알고 있으니,

세계 여론에서 이런 뭇매를 맞는다고 해서 틀리다고만 할 수 없는 것이 현실인데 우리만 우긴다고 해결될 것은 아닌 성싶지 않는가?

그만큼 세계의 눈은 대한민국의 역사를 꿰뚫어보고 있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되는 것 아닌가?

독재를 당했다는 것도 설움인데 아직까지 독재자들의 영향 속에 있다고 세계는 인정하고 있는 게 얼마나 恥辱(치욕)인지 깊은 생각을 해봤던가?

때문에 국회는 국회의원다운 품위를 잃어버려선 안 된다는 것을 말해주는 것이다.

20대 국회까지는 그랬으니 어쩔 수 없다고 치더라도 이제는 바뀌어야 하는데 이게 무슨 말인가?

 

‘세월호 텐트 막말’ 차명진에게 쏟아진 후원금


불과 1달도 안 된 시점의 4.15선거 중에서도 야권 후보자들 중에는 막말과 가짜뉴스까지 양산해가며 상대 당 후보자들을 끌어내리기 위해 총력을 다 했던 기억이 어디로 갔던가?

국민은 표로 심판을 했다지만 말도 안 된다.

아직도 호화아파트들이 즐비한 시가지 주위 시민들은 제 배체우기만을 위해 후보자의 신상과 그의 온전한 인물의 상황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오직 자신들의 이권에만 몰두한 나머지 나라 걱정은커녕 더 많은 욕심의 욕망에 치우쳐

선거를 펼친 나머지 지역성만 더욱 두드러지게 했다는 결론을 낸 선거를 치루고 말았으니 해외에서 보는 눈은 야권 국민들의 반항적 사고를 마치 독재주의에 고개 숙인 국민으로 인정하고 있는 것 아닌가 말이다.

권력으로 배를 채우다 지친 독재정권의 나라였다는 게 얼마나 굴욕인지 다시 한 번 깊이 새겨야 하는데 아직도 헛소리로 야권은 국민을 기만하려 하고 있으니 말이 될까만,

인간의 못된 버릇은 X조차 물어가지 않는 것 아닌가 말이다.

 

 전여옥 "태영호·지성호, 추측도 못하나…문 정권이 더 틀려"

앞으로 지성호와 태구민(태영호두 야권 당선자들이 얼마나 마구잡이식 헛소리를 날리려고 할 것인가?

그들은 국민들 앞에 서서 당당히 거짓으로만 일관하고 있다는 소리이다.

연합뉴스가

태영호·지성호 맹폭..김두관 "통합당처리 결정해야"’라는 제목의 보도도 남북관계에 있어 책임질 말을 하지 못하는 야권을 두고만 볼 수 없다는 말 아닌가?

https://news.v.daum.net/v/20200503190134649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의 지난해 '5·18 망언논란을 일으킨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에 대해 솜방망이 처벌로 인해 저들의 막말은 도를 넘게 만든 전력이 있었지 않는가?

국회의원의 특권을 이용하여 국민을 기망하는 뉴스까지 늘어놓게 될 게 빤한데 어찌 두고만 볼 수 있을 것인가?

수많은 국민의 눈도 없는 것으로 착각하고 멋대로 놀아나는 꼴을 어찌 볼 수 있을 것인가?

傍若無人(방약무인)하는 이들을 단죄하여 국회의원들과 국민에게 본보기로 삼아야 할 것으로 본다.


"태영호·지성호, 가짜뉴스 유포·거짓 선동 사과하라"


방약무인,사기,자객열전,진시황,자초,영정,형가,고점리,이승만,박정희,전두환,태영호,지영호,김두관,김대중,노무현,이명박근혜,미래통합당,5.18망언,
"고사성어 유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블로그의 인기글

傍若無人(방약무인)과 미래통합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