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emhkim1
삼보 主(beemhkim1)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16.2019

전체     14608
오늘방문     67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黃 만큼만 하면 민주당 총선 대승?
11/09/2019 11:31
조회  272   |  추천   5   |  스크랩   0
IP 76.xx.xx.59

황교안 만큼만 하면 민주당 총선 대승?

 



자신이 잘 한 것도 없는데 지지율이 올라가는 반사이익을 보며 목에 힘을 주는 자유한국당(자한당)이 결국 제자리로 돌아갔다는 뉴스다.

상대가 잘 못한 것도 아닌 것을 언론과 검찰이 짜고 국민들을 흔든 것인데 멋도 모르던 국민들 중 호들갑 떤 국민이 있어 자한당의 손을 들어 준 괴상한 일이 벌어지고 있었던 대한민국의 虛荒(허황)한 국민성 때문인데 누가 말릴 것인가?

조국 전 장관(이하 조국)을 감옥으로 보내야 하건만 검찰이 엮을 수 있는 일이 안 되니 오늘도 언론에 흘리고 있는 것을 보며 윤석열 검찰은 어제와 또 다른 이중인격이라는 것을 알게 한다.

검찰은 채널A에게만 살짝 흘린 것 같다.

‘[단독]검찰, 조국 PC에서 문자메시지 대량 확보라는 제목을 걸었다.

문자메시지에서 무엇을 찾을 수 있을 것인지 모를 일이지만 마치 문재인 정부 자금이라도 유용하자고 하는 글이 들어 있는 것처럼 기자가 호들갑에 기름으로 튀기는 내용이 들어가 있으니 수많은 이들이,

<공포탄>이라는 ID소유자가 쓴 글,

그래서 무슨 문자 메세지인데 똥아 기레기야??”라는 글에 동의하고 있는 것인가?

https://news.v.daum.net/v/20191109135001215


 국민 10명 중 6명, "대입제도 '수시'보다 '정시' 바람직"


대학입시로 정시를 치러야 하는 학생들이 고생스럽다며 수시제도를 만들어 수많은 학생들이 상상 이상으로 불법을 저질러가면서 대학에 가야하는 상황이 된 것에 유독 조국 자녀들만 그렇게 한 것 같은 게 공정한 사회인가?(나경원 자한당 원내대표 자녀들도 조국 자녀들 이상 비위가 나오지 않을까 내다볼 수 있잖은가?)

아직 확실하게 밝혀진 것도 없는 상황에서 검찰과 언론은 조국 자녀와 그 가정에 치욕을 안겨주며 조국에게 정치를 할 수 없게 만들어 버릴 작정을 했다는 게 참으로 비굴한 짓인데 아직도 성질이 나있는 판단조차 올바르게 하지 못하는 국민들이 있다는 말인가?

그대들은 정말 얼마나 잘 난 인간들이기에 조국이 그처럼 나쁜 사람이 돼야 한다는 것인가?

오늘(11.9) MBC가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발표한 지지율에서 조국이 지금 대선 후보가 된다고 해도 3.9% 국민들은 조국에 표를 던질 거라고 한다.

그의 인물됨이 검찰과 언론이 짜고 망가뜨린 것처럼 나쁜 사람은 아닌데 검찰 개혁시키려고 하다가 자신을 망치고 만 조국과 그 가정에 참으로 부끄럽게 생각하지 않을 수 없는데 윤석열 검찰은 지금도 미친 짓을 계속하고 있는 것이니 정말 치가 떨리는 인간이 아니고 뭐란 것인가?

 

'내 친구'


조국이 그렇게 무서운 사람이라는 것을 깨시민들은 이해하고 있는데 반해 확실한 근거조차 없는 것을 뒤집어씌운 검찰과 언론은 천벌 받아 마땅하리라!

이 모든 것이 자한당 황교안과 그 일당들이 저질러 놓은 것 아닌가?

MBC가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받은 지지율에서,

정당 지지도 역시 더불어민주당 38.2%, 자한당 20.7%, 정의당 7.8%, 바른미래당 6.3% 순으로 자한당은 민주당에 거의 반으로 떨어져 나가고 말았다.

황교안은 대선주자에서도 이낙연 총리에게 어림도 없이 밀려나고 만다.

대선주자 선호도 1위는 이낙연 국무총리로 24.2%를 기록했고, 황교안 한국당 대표 10.7%, 이재명 지사 6%, 홍준표 4.8%, 조국·유승민 3.9%로 나왔다.

남을 짓밟으면 자신이 올라설 것으로 착각하는 자들의 몰골이다.

http://imnews.imbc.com/replay/2019/nwdesk/article/5587486_24634.html


 발언하는 황교안 대표 (대구=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9일 오후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공수처법 저지 및 국회의원 정수 축소 촉구 결의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11.9 [자유한국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문재인 대통령 임기 반이 지나가는 시점에서 황교안은 더러운 입을 열고 있다.

연합뉴스는

황교안 "정권 2년 반, 총체적 폐정..지긋지긋하다"’라는 제하에,

"지금까지의 2년 반을 돌아보니 이 정부가 한 일은 경제를 망가뜨린 일, 민생을 도탄에 빠지게 한 일, 북한 눈치만 보면서 안보를 파탄시킨 일뿐"이라며 "내려오라는 반환점"이라며 거짓말로 일관하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191109193431962

남을 욕되게 하면 자신이 올라설 수 있던 시절은 强制(강제)를 쓰던 독재시절 때나 통하던 방법이다.

멀쩡한 사람 빨갱이 만들어 감옥으로 보내던 시절이다.

대한민국의 날X도 같은 전두환 독재시절부터 황교안의 그 행적이 검찰에 있는데 검찰은 그를 아주 깍듯이 모시고 있잖은가!

윤석열 검찰도 조국을 무슨 죄를 씌워 기소하려할지 두고 봐야 한다.

극우 검찰을 이용해서 조국을 죽이고(조국 같은 이가 정치를 하면 자신들의 입지가 좁아 질 것을 너무나 잘 아는 극우 세력들은 조국이 두려워 죽이고) 아둔한 정책을 이용해서 국민을 억압하면 된다는 이승만 박정희 전두환 당시 정책을 그대로 베껴 놓으려 하는 것은 아닌지?

윤석열 검찰이 문재인 정부를 얼마나 籠絡(농락)시킬지 두고 본다.

쉽게 잘라낼 수 없기 때문이지만 말도 안 되는 방식으로 조국을 엮어 넣는다면 국민의 피는 용솟음치게 되고 조국의 입지는 새롭게 변해질 수 있으리라!

극우들의 아둔한 방식이 얼마나 통하는 21세기가 될 것인가?

 

한국당, 당무감사 착수 경남 현역들 초긴장


황교안이 침체의 길을 가야만 하는 것은 그의 방책이 처음부터 잘못된 게 아니라 심보가 아주 더럽기 때문이다.

기독교인이라면 최소한 신약의 4복음 정도는 읽어 알고 행동으로 옮겨야 할진데,

모조리 바리사이파인들처럼 행동하는 그에게 하늘이 무엇을 던져줄 수 있을 것인가?

자한당도 눈먼 봉사에게 눈이 먼 자한당의 길잡이를 시킨 것에 이제야 제정신이 들었는지 황교안 체제로 내년 총선을 치룰 수 없다는 것을 알아차렸다고?

결국 황교안은 조국과 대선을 겨눠도 大慘敗(대참패)를 당하고 말 것으로 생각했기 때문에 검찰 제 식구를 이용해서 조국을 죽이고 있던 것이라는 게 확실해지는 것 아니겠나?

고로 황교안 같은 인물만 자한당에 붙으면 민주당은 21대 총선에서 大勝(대승)하게 될 것이 확실하지 않을까?

국민의 판단은 점차 깨달아지고 있으니 자한당은 총선준비가 아닌 파산할 준비나 하는 게 옳지 않겠는가?


 21대 총선 1년 3개월 앞…지역 야권, 총선 채비

황교안,황교안 지지율,자유한국당,조국,윤석열 검찰,조국 PC,조국 문자메시지,나경원 자녀,조국자녀,민주당지지율,자유한국당 지지율,조국 지지율,
이 블로그의 인기글

黃 만큼만 하면 민주당 총선 대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