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emhkim1
삼보 主(beemhkim1)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9.16.2019

전체     20796
오늘방문     4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진중권의 가오는 완전 찌그러지다?
12/22/2019 11:08
조회  321   |  추천   5   |  스크랩   0
IP 76.xx.xx.59



진중권의 완전 찌그러진 가오를 본다

 

"이젠 자유!" 진중권 사직서 제출 소식에 공지영이 보인 반응


조국 전 법무부장관(이하 조국)의 서울대 동문이자 친구로 잘 알려진 진중권 동양대 교수(이하 진중권)가 사직서를 냈다며 '내가 돈이 없지 '가오'가 없나이젠 자유다!'라는 글도 썼다는 뉴스까지 나온다.

의리라고는 손톱 끝만큼도 없는 조국 친구가 정말 확실한지 묻고 싶다.

그는 조국 가족에게 예리한 寸鐵殺人(촌철살인)의 짓을 하고 소금까지 뿌리는 邪惡(사악)한 여유도 보이고 있다.

먼저 연합뉴스가

진중권 "총장이 부도덕하다고 표창장이 진짜로 둔갑하지 않아"라는 제하의 보도내용을 본다.

 

 "돈이 없지 가오가 없냐"…'9월 10일자'로 사직서 낸 진중권


최근 동양대에 사직서를 낸 진중권 교수는 22일 "총장이 부도덕하다고 표창장이 진짜로 둔갑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표창장이 위조됐다고 말하는 이들의 뒤를 캐서 부도덕한 인간으로 만들 건가"라고 반문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저쪽은 최성해 총장을 믿지 못할 사람으로 만들어 그의 발언의 신빙성을 떨어뜨리겠다는 속셈인 모양인데백번 양보해 총장이 거절당한 청탁의 앙갚음을 하려 했거나 야당의 부추김을 받은 것이 사실이라 가정하더라도진실이 변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진 교수는 지난 21일에도 사직 이유와 관련해 페이스북에 "첫째는 내가 학위도 없이 교수로 특채된 것 자체가 보기에 따라서는 적폐의 일부일지 모른다는 생각둘째는 보수 정권 시절에 학교로 들어오는 압력이나 항의로부터 나를 지켜주신 분께 진퇴에 관한 고언을 드리려면 최소한 직을 내놓고 하는 게 예의라고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셋째는 정치권의 무차별적인 공격으로 학교와 총장에 관해 잘못 알려진 부분을 해명하려면 더 이상 학교의 구성원이어서는 안 된다는 생각이었다"고 덧붙였다.

 

또 "표창장이 위조됐다는 판단을 내린 9월 초에 학교에 남아 있을 수 없겠다는 예감이 들었다그 후에 벌어진 일은 결말까지 예상에서 벗어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진 교수는 지난 19일 페이스북에 사직서를 올리며 '오늘 마지막 수업을 마치고 미리 써놓았던 사직서를 냈다'고 썼다.

 

그는 사직서 공개에 이어 '내가 돈이 없지 '가오'(일본어로 얼굴이라는 뜻체면·자존심을 의미)가 없나이젠 자유다!'는 글도 남겼다.

https://news.v.daum.net/v/20191222205933471

 

 '스타논객' 진중권 씨 동양대 교수 임명


교육부가 장시간에 걸쳐 확인한 것을 발표했는데 진중권이 최성해 총장(이하 최성해)에 대한 온전하고 진실한 것을 밝힐 수 있는 게 남아있다는 것인가?

왜 최성해가 조국 가정을 폭파시키고 있는지 그 사실을 밝히는 게 정상적일 것이라고 믿는 사람들이 더 많은데 비해 진중권 생각은 마치 석두 같다고 하는 사람도 있다.

그 댓글을 보면 알 수 있는 일!

<대한민국모든적폐의시작은친일파>라는 ID소유자는

사기꾼 고졸총장한테는

입도 뻥긋 못하는 쫄보.

그게 정의냐?“라며 진중권을 叱咤(질타)하고 있다.

 

<jtt>라는 ID소유자는

왜 표창장이 위조되었다고 확신하나??

재판중인데..

니가 뭔데 부도덕하다고 함부로 지껄이나??

저 자신을 돌아보라..“라며 진중권의 판단 미숙을 강타하고 있다.

 

<Quratural>라는 ID소유자는

지 혼자만 진리를 알고 있고 지 혼자만 정의롭고 지 혼자만 똑똑하고 정말 그리 믿는다면 다행이다어쩌면 자신조차 믿지 않는 싸구려 요설로 대중을 기만하는 사악한 석두일 수도 있겠다라며 진중권의 부족함을 노골적으로 吐露(토로)하고 있다.

 

 윤석열 만난 황교안·나경원.."정치의 사법화" 우려 전달(종합)


윤석열 검찰총장(이하 윤석열판단은 완전 엉망으로 쫒기며 정경심 교수 재판부로부터 톡톡하게 망신당해가면서 검찰은 조국에 대한 기소의 모든 것을 재판부 탓으로 돌리려고 한다는 국민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음을 보는 판에,

진중권의 사악한 생각의 언행은 국민 가슴에 寸鐵(촌철)의 작살들을 사정없이 날리고 있는 중이다.

그의 비뚤어진 사상적 시선 때문임에는 틀리지 않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근묵자흑(近墨者黑)이 된 것이다.

먹을 갈 때 글을 쓰기 위한 목적으로만 생각해야 되건만,

검은 물이 닿는 것에는 모조리 검어지는 게 그렇게도 즐거워 날뛰는 검은 악귀의 행위가 되고도 남았던 것인가?

그래서 검은 묵을 가까이 할 때는 흰 바탕의 맑고 깨끗한 청순함의 성질을 깊이 되새겨야 한다고 하지 않던가!

최성해의 검은 묵이 진중권을 검게 만들어 버렸는지 진중권의 검은 묵이 최성해를 검게 만들었는지는 몰라도 그들과 같이 한 다른 이들은 어떠할 것인가?

까마귀들과 같이 어울리다보면 백로도 검어질 수밖에 없는 思考(사고속으로 떨어지게 된다는데,

진중권의 비참한 상황이 검어서 검게 된 것 같다가도 아닌 것 같은 이들의 진정한 속내를 누가 알리요?

결국 스스로가 악마임을 자초하는 것 같은 말로 국민들 가슴에 상처를 주고 소금까지 야무지게 뿌리는 惡辣(악랄)함까지 쓰고 있다는 생각이 들게 만들어 버리고 만다.

아주 나쁜 사람들이다.


[사무리#FULL] "공안·전도사 황교안, 히틀러가 그리 부러웠냐!"

 

 [여랑야랑]여야, 누구 낯이 두껍나 / ‘가오’ 찾아 떠난 진중권 | 뉴스A


본디 그 사람 진중권에 대해 잘 말하고 싶지 않다가도 워낙 暴惡(포악)해지고 있는 그가 심하게 미워지니 어찌할 수가 없다.

고로 그 혼자 떠들게 그냥 두는 게 나을 것 같은데 아직도 독자들은 분노를 감출 수 없는 것 같아 참으로 안타깝다는 생각이 간다.

왜 저렇게 나쁜 악마의 탈을 가슴 속 깊이 감추고 있었던 것을 이제야 내보이고 있는지...

危險千萬(위험천만)한 인물들임에 틀리지 않는 것 같다.

악랄할 대로 악랄한 그가 무슨 가오를 말하고 있는지...

얼굴은 온통 찌그러질 대로 다 이그러지고 만 자화상인데...


 가오 타령 진중권, 찌질함의 극치를 보여주다 [19.12.20 뉴스신세계]

진중권,진중권 가오,진중권 사직서,최성해 표창장,동양대 표창장,촌철살인,근묵자흑,조국가정,조국친구,진중권 조국,진중권 최성해,진중권 특채,
이 블로그의 인기글

진중권의 가오는 완전 찌그러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