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emhkim
삼보(beemhkim)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4.12.2011

전체     468789
오늘방문     81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55 명
  달력
 
문재인 민주당후보와 삼고초려?
04/03/2017 11:16
조회  497   |  추천   3   |  스크랩   0
IP 104.xx.xx.107


문재인 민주당 후보와 삼고초려

 

 

“69년 전 오늘, 제주에서 이념의 의미도 모르는 많은 양민이

이념의 무기에 희생당했다”

“그로부터 69년 후인 오늘,

이제 우리 대한민국에서 분열과 갈등의 시대는 끝나야 한다고 선언한다!”

“국익보다 앞서는 이념은 없으며 국민보다 중요한 이념도 없다”

“이 땅에서 좌우를 나누고 보수 진보를 나누는 분열의 이분법은

이제 쓰레기통으로 보내야 한다”

“오늘 우리에게 승자와 패자는 없다.

승자가 있다면 그건 바로 촛불을 밝힌 국민들”

“국민의 명령을 받들어 국민 대통령 시대를 열겠다”

문재인 후보 수락 연설

 



“이번 대선은 보수 대 진보의 대결이 아니다.

정의냐 불의냐, 상식이냐 몰상식이냐, 공정이냐 불공정이냐,

과거 집권세력이냐, 미래 개혁세력이냐의 선택”

“적폐 연대의 정권 연장을 막고 위대한 국민의 나라로 가야 한다”

“이번에 우리 당은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경선을 했다고 자부한다”

“이것이 바로 민주주의”

문재인 후보 수락 연설 중 자평?

 

“세 분의 동지 덕분에 우리 당이 커졌다”

“안희정의 통합정신, 이재명의 정의로운 가치, 최성의 분권 의지가

이제 저의 공략”

“세 동지가 저의 영원한 정치적 동지로 남기를 소망한다”

“그동안 어느 캠프에 있었든, 누구를 지지했든,

이제부터 우리는 하나다”

경쟁 후보도 끌어안는 지도자 모습?


 



“반문연대, 비문연대는 정권교체를 겁내고 저 문재인을 두려워하는

적폐 연대에 불과하다”

“적폐세력의 어떤 연대도 두렵지 않다”

“저와 우리 당에는 정권교체를 염원하는 국민이 있다”

“저와 민주당은 국민과 연대하겠다”

경제, 안보, 적폐 청산, 연대와 협력 약속!

 

문재인 민주당 대선후보의 ‘본선 같은 예선’ 통과?

국민의당 경선 연승한 안철수와 비교

문 후보는 보수 13%p, 중도 40%p, 진보 64%p로 진보층 호감!

안 전 대표는 보수 37%p, 중도 34%p, 진보 22%p로 고른 지지?

양자 대결 구도에선 안 전 대표가 우세?

안 전 대표는 문 후보에 비해 보수층에서 상대적으로 확장성이 커

안철수 후보 대권 쥐면 적폐청산 가능한가?

안 전 대표 지난달 말부터 중도 보수층 상당 부분 흡수?

본선엔 문 후보와 치열한 중원싸움 예상?

지난달 31일 갤럽조사 결과


 



제3지대 움직임 문 후보를 가로막는 또 다른 변수

친문(친문재인)과 친박(친박근혜) 패권주의 청산 앞세워

힘 규합하는 김종인 전 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정운찬 전 국무총리

‘문재인 대세론’에 맞서는 불씨?

안철수 전 대표의 ‘자강론’이 흔들릴까?

흔들거리면 진보세력은 어디로 갈까?

 

문재인 후보의 아들 채용 특혜 논란

잠재울까?

자유한국당, 바른정당, 국민의당 문 후보 아들 취업

특혜 의혹 쟁점화

'제2의 정유라' 사태 권력형 비리 의혹?

"지난 정부에서 감사·국정감사를 통해 문제가 없다고

본인들이 검증을 했으면서 또다시 문제제기를 하는 형국"

"정당한 절차에 의한 채용이었고, 규정에 위반된 바가 전혀 없다.

허위사실에 대해 고발을 검토 중"

문 후보 측 권혁기 부대변인 연합뉴스에 밝혔다

10년을 씹고 있는 박지원을 향해

"마, 고마해!"

문 후보가 직접 일축?

 

문재인 안철수 양자대결, 실제로 가능할까요?



문재인 후보 '안보관'?

"대통령이 된 이후 북한을 먼저 갈 수 있다"

범보수 진영 辨明변명?

"미국에 노(No)라고 말할 수 있어야 한다"

문재인의 소신?

한반도 정세가 안정적이면서 위기감을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은

없는 것인가?

문 후보 특전사로 군 복무가

안보관 논란을 잠재울 수 없지 않나?

확실한 답을 해야 할 것이다.

 

민주주의 정당정치에서 리더십

"'문 전 대표가 누구도 못 잡고 누구도 못 잡았다'고 하는 말은

민주주의 정당정치에서 리더십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다는 예시"

경선과정 중 안희정 충남지사 말

문재인에겐 '탕평인사'는 꼭 필요하다?

나를 따르는 자 만이 아닌 내가 따라야 할 자를

찾아 나서는 지도자가 돼야

모든 이를 아우르는 인물 아닐까?

유비(劉備)의 삼고초려(三顧草廬)

잊을 수 없잖은가?




원문보기;

http://news20.busan.com/controller/newsController.jsp?newsId=20170403000357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4/03/0200000000AKR20170403103000001.HTML?input=1195m

http://www.mediatoday.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136000

http://nnews.mk.co.kr/newsRead.php?year=2017&no=226187&sc=30000001

http://www.nocutnews.co.kr/news/4761407

http://news.naver.com/main/hotissue/read.nhn?mid=hot&sid1=100&cid=1058589&iid=1191136&oid=015&aid=0003750703&ptype=052

문재인민주당후보,삼고초려,보수진보분열,이분법,국민명령,국민대통령,문재인후보수락연설,정의,불의,공정,불공정,개혁세력,적폐연대,통합정신,
이 블로그의 인기글

문재인 민주당후보와 삼고초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