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emhkim
삼보(beemhkim)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4.12.2011

전체     635091
오늘방문     53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56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한국 언론신뢰도, 4년 부동의 꼴찌?
06/14/2019 11:32
조회  589   |  추천   4   |  스크랩   0
IP 76.xx.xx.59



한국 언론 신뢰도, 4년 연속 부동의 꼴찌?


뉴스를 믿지 못하는 나라 국민은 얼마나 가슴이 답답할까?

한국사람 100명 중 22명만 뉴스를 믿을 정도라고 하니 대한민국 뉴스는 不信(불신)의 덩어리가 78%쯤은 섞인 뉴스들이란 말인가?

정권을 잡기 위해 권력을 노리는 자들이 만들어 내는 가짜뉴스가 판치는 대한민국?

이런 나라에 대한애국당(이하 대한애증당)’이라는 정당도 있는 대한민국이다.

얼마나 愛國(애국)을 하는지 몰라도 정권욕심에 똘똘 뭉친 정당이 아니고선 愛國(애국)’이라는 말을 정당에 집어넣을 수 있을까?

그들 때문에 광화문에서 일반 국민들이 할 일을 포기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정부는 국민으로부터 불신을 해소시키는 언론사들만을 위해 새롭게 국가를 만들어 가야하고 어떤 한 단체가 점령하는 지역이 될 수 없게 철저한 방편을 마련해야 할 것으로 본다.

언론의 신뢰조차 없는 나라 중심에 제2의 권력 세력이 천막을 치고 국민을 위험으로 끌고 들어간다는 것도 이해할 수 없는 것이다.

가짜뉴스 산출하는 언론사들과 無法(무법) 占領(점령)자들을 당장 철수시켜야 한다.

 

i??eμ­ i?¸e¡  i? e¢°e?? 4e?? i?°i?? iμ?i??i?? - i??eμ­ i?¥i?¤i?¬e??e??i??eμ? e¶?i?¤ e¡?i?´i?°i ?e??e|¬i|?i?°eμ¬i??e°? e°?e°?i?? a??e??i§?i?¸e?´i?¤e|¬i?¬i?¸ 2019a??i??i?? i??eμ­i?? i?¸e¡  i? e¢°e?? 22%e¡? i¡°i?¬ e??i?? 38e°?eμ­ i¤? iμ?i??i??e¡? i§?e³?e??e?¤.


서울신문의 보도에서,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부설 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가 13일 공개한 디지털뉴스리포트 2019’에 따르면 한국인들의 뉴스 신뢰도는 22% 38개국 가운데 맨 뒷자리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에는 38개국의 75000여 명이 응답했고, 한국에서는 한국언론진흥재단이 공식 협력 기관으로 참여해 2035명이 조사에 응했다.”는 뉴스다.

 

22%포인트라도 있다는 것은 그래도 믿을만한 언론이 없지 않다는 말 같다.

뉴스를 볼 때 앵커가 보다 좋은 뉴스를 내기위해 노력하는 방송이 있다는 것을 느끼게 하는 것을 보며 믿기지 않은 뉴스는 안 보기로 작정할 때도 없지 않았다.

하지만 포털 사이트에 뜨는 뉴스는 제목만 볼 때 거부할만한 언론명이 나타나지 않으니 꾹 눌러 보긴 봐도 半信半疑(반신반의)하는 상태가 되고 만다.

그러나 이젠 제목만 봐도 싫어하는 조중동 중 한 언론 매체라는 게 於中間(어중간)히 알아볼 수 있다는 점이다.

그만큼 조중동은 현 정부를 비방하지 않으면 안 되는 使命感(사명감)에 젖어 헤어나지 못하는 매체가 되고 만 것으로 보인다.

그럴 수밖에 없다는 것도 이해한다.

독재정권 당시 權言癒着(권언유착)으로 거둬들인 것에 비하면 문재인 정부와 타협이라도 할 餘地(여지)는커녕 비집고 들어갈 작은 실오라기가 통과할만한 구멍조차 볼 수 없을 것이니 어떻게 하든 자유한국당(자한당) 같은 가짜보수 정당을 앞세워야 한다는 사명감을 갖출 수밖에 없을 것 아닌가?

너무 맑은 물에는 물고기가 살 수 없다는 이론을 앞세우며 탁한 세상이 그물에 걸려드는 게 더 많다고 할 테니까?

저들 언론사들이 국민을 신뢰에서 밀어내고 있었기에,

이젠 조중동의 문화와 체육뉴스까지 거부하는 습관에 젖게 되고 만 것 같다.

공공연히 댓글들에서 이거 믿어도 돼?”라는 말이 올라오기 일 수인 조중동의 신뢰도 때문에 대한민국 뉴스 신뢰도는 매우 나빠졌고 그 틈으로 들어온 YouTube속 가짜뉴스들은 최대한 기승을 부리고 있으니 사회가 점점 혼탁해지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물론 자유한국당(자한당) 같은 비굴한 정당이 올바른 말 좋은 말 다 내다버리고 나쁜 막말과 妄言(망언)을 일삼고 있으니 더욱 나빠지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KBS i??e??e?¸i¡° a??e¶?i?¸i? i°ⓒ e³ e|¬ e??i??a?? e??i??i??i??


결국 국민들에게 언론을 보지 못하게 하려는 독재정권 당시처럼 만들기 위해 애를 쓰는 조중동이라는 생각까지 하게 만들고 있는 것처럼 느끼게 한다.

특히 정치에 있어서 국민이 알아야 할 것을 막기 위해 애쓴 독재시대 언론사들의 빛나는 노력이 없었다면 대한민국 정치가 이처럼 낙후돼 있을까?

고로 문재인 정부는 시기를 봐서 조중동 같은 언론사들을 정리할 수 있는 길이 있는지 찾아야 하지 않을까?

언론 박해라고 할 국민이 얼마나 될까만,

조중동은 최소한 限定的(한정적)停止(정지)命令(명령)이라도 내리지 않는다면 대한민국 언론 信賴度(신뢰도)는 개선될 수 없을 것으로 본다.

가짜뉴스를 멋대로 게재할 수 없게 하기 위해 입법부는 법을 추진해야 하고 일정 수준을 넘어서는 언론사는 차별을 두어 정지명령을 받을 수 있게 해야 한다.

언론이 사실에서 벗어난다는 것은 국민을 위험으로 끌고 간다는 것을 이해시킬 수 있게 하는 것이 정부가 할 일 아닌가?

국민의 국민에 의한 국민을 위한 나라를 이끌기 위해서는 최소한 언론 뉴스라도 올바르고 좋은 뉴스를 보게 해야 할 것 아닌가?

자한당보다 더 지독한 대한애국당이라고 하는 정당(말만 愛國(애국)을 앞세우며 국가와 국민을 愛憎(애증)의 대상으로 이해하는 무리의 정당)도 해산시켜야 하는 것처럼 언론사들부터 올바르게 고칠 수 있는 기회를 갖춘 나라이어야 적폐청산이 될 것으로 본다.

 



광화문 광장을 완전 접수한 대한애국당(이하 대한애증당)?

태극기애증부대들을 서울시도 어쩔 수 없어한다 할 정도의 (깡패집단?)이 광화문을 접수한 나머지,

616일 일요일 오전 1:00에 있을 우크라이나 vs 대한민국 U-20 축구결승전조차 광화문에서 열 수 없는 이유가 대한애증당 때문이라는 뉴스가 났다.

이건 사실이다.

대한애증당 노인들은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시비를 걸며 몰려들어 사람을 단체로 구타하는 뉴스까지 나돌고 있다.

조중동이 하는 뉴스가 아니라 오마이뉴스가 했다.

오죽하면.. 경찰도 서울시도 "거기 갔다간 맞아죽어요"’라는 제하에

애국당 "천막은 집회의 자유".. 철거 계고장 3번째 무시라는 소제와,

경찰 "(애국당 농성 천막쪽으로 가면) 맞아 죽을 수도 있다"’라고까지 적고 있다.

이 기사 무시하고 광화문 광장에 나섰다간 큰 봉변을 당할 수 있을지 모른다.

물론 대한애증당에게 머리를 숙이는 사람들에게까지 그렇게 하겠는가만,

오마이뉴스가 경험이 있어 하는 뉴스 아닌가?

각별히 참고 하시길 바라마지 않는다.

당장은 조심하는 게 좋을 것 아닌가?

언젠가는 대한태극기애증당도 사라지고 말 테니까!

국민을 무시하며 마음의 반은 사랑이고 반은 憎惡(증오)로 들끓고 있는 무리들이 眞理(진리) 앞에서 얼마나 버틸 수 있다고 생각하는가?


 

다음은 오마이뉴스의 원문 보기

https://news.v.daum.net/v/20190614191200983

 

 

다음은 서울신문 보도 내용이다.

한국 언론 신뢰도, 4년 연속 부동의 꼴찌라는 제하에,

세계 주요 38개국에서 진행한 언론 신뢰도 조사에서 한국인들의 언론 신뢰도는 최하위로 나타났다. 한국 언론은 2016년 해당 조사에 처음 포함된 뒤부터 4년 연속 신뢰도 최하위라는 불명예에 빠졌다.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부설 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가 13일 공개한 디지털뉴스리포트 2019’에 따르면 한국인들의 뉴스 신뢰도는 22%38개국 가운데 맨 뒷자리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에는 38개국의 75000여 명이 응답했고, 한국에서는 한국언론진흥재단이 공식 협력 기관으로 참여해 2035명이 조사에 응했다.

 

이번 조사에서 자국에서 보도되는 뉴스 대부분을 신뢰할 수 있다고 응답한 사람의 평균은 42%로 한국보다 2배 가량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핀란드는 신뢰도 59%로 해마다 이 조사에서 가장 높은 신뢰도를 보이고 있고, 포르투갈(58%), 덴마크(57%), 네덜란드(53%), 캐나다(52%) 순으로 신뢰도가 높았다.

 

반면 한국은 2016년부터 올해 조사까지 20% 초반 신뢰도로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 신뢰도 35%였던 프랑스가 1년 만에 11%p 하락하며 38개국 중 37위로 떨어졌다. 이는 지난해 11월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유류세 인상 발표로 촉발돼 지금도 이어지고 있는 노란조끼 시위로 프랑스 내 정치와 경제가 불안정한 상태에 빠지면서 프랑스 국민들의 언론 신뢰도도 대폭 떨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타이완(28%)과 헝가리(28%), 그리스(27%) 등도 언론 신뢰도가 낮은 것으로 파악됐다.

박성국 기자 psk@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s://news.v.daum.net/v/20190614174601016

 

e¬¸ e??i?μe ¹ a??e¶?i?¸ i? i°ⓒe´?e³?, i§?e¸? i ?e¶?e?? i ?i?? i??e?¤a??


뉴스1

대통령 국정지지도 47%..민주당 37%·한국당 21%(종합)’

원문 보기

https://news.v.daum.net/v/20190614102520480

 

 

 

한국언론신뢰도,대한민국 뉴스,대한애국당,로이터저널리즘 연구소,디지털뉴스리포트,한국언론진흥재단,조중동,권언유착,조중동 문화뉴스,U20축구결승전,
이 블로그의 인기글

한국 언론신뢰도, 4년 부동의 꼴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