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bridgeus
뽈래기(asiabridgeus)
기타 블로거

Blog Open 08.17.2015

전체     298581
오늘방문     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카테고리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미, '코로나19 확진자 2위' 브라질발 입국자 막는다
05/25/2020 14:38
조회  131   |  추천   0   |  스크랩   0
IP 76.xx.xx.232


미, '코로나19 확진자 2위' 브라질발 입국자 막는다


'미국 여행 전 14일간 브라질 체류' 기준…"교역에는 적용 안 해"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측근 "특별한 것 아냐"…애써 무시




'미국 여행 전 14일간 브라질 체류' 기준…"교역에는 적용 안 해"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측근 "특별한 것 아냐"…애써 무시

(워싱턴=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급증세를 보이는 브라질로부터 미국으로의 여행 제한에 나섰다.

케일리 매커내니 미 백악관 대변인은 24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오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에 입국하기 전에 14일 동안 브라질에 체류한 외국인의 입국을 중단함으로써 우리나라를 지키기 위한 단호한 조처를 했다"고 말했다.

매커내니 대변인은 "오늘의 조치는 브라질에 다녀온 외국인들이 우리나라에서 추가 감염의 원천이 되지 않도록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론상 코로나19의 최대 잠복기는 14일로 알려져 있다.

다만 매커내니 대변인은 이러한 새로운 제한이 미국과 브라질 간의 통상에는 적용되지 않는다며 교역은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브라질로부터의 여행 금지는 28일 밤 11시 59분부터 발효된다고 매커내니 대변인이 설명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AP통신은 다른 금지령과 마찬가지로 이번 조치는 합법적인 미 영주권자에게는 적용되지 않으며 미국 시민이나 합법적 영주권자의 배우자, 부모 또는 자녀도 입국이 허용될 것이라고 전했다.

매커내니 대변인은 23일 현재까지 브라질이 코로나19 확진자가 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다고 설명했으나, 로이터와 AFP통신 등 외신은 이날 기준으로 브라질은 미국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환자가 많은 국가라고 전했다.

브라질은 최근 코로나19 환자가 계속 급증하는 가운데 중남미 최대 피해국이 됐다.

미 존스홉킨스대에 따르면 이날 오후 기준 각국의 확진자 수는 미국(164만2천21명)이 가장 많았고, 브라질(36만3천211명)은 두 번째로 많다. 그다음은 러시아(34만4천481명)다.

브라질의 사망자 수(2만2천666명)는 미국과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에 이어 6번째로 많은 것으로 파악됐다.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은 코로나19의 위험을 공공연히 무시하고 사회적 격리 조치에 반대해 초기 대응에 실패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브라질의 트럼프'로 불리는 보우소나루 대통령 측은 이날 미국의 입국 제한 조치로 인해 믿었던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한방'을 먹은 사실을 애써 무시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보우소나루 대통령의 외교 참모인 필리페 마르칭스는 이날 트위터에 "브라질에 대해 특별한 건 없다"며 단지 미국이 이미 세워놓은 기준에 따라 여행제한 조치를 취한 것뿐이라고 말했다.

zoo@yna.co.kr

[https://youtu.be/B0quYSwcwPM]


이 블로그의 인기글

미, '코로나19 확진자 2위' 브라질발 입국자 막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