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bridgeus
뽈래기(asiabridgeus)
기타 블로거

Blog Open 08.17.2015

전체     80985
오늘방문     37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카테고리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로힝야 사태, 주요국 중 중국만 미얀마 정부 편들어
09/12/2017 22:46
조회  55   |  추천   0   |  스크랩   0
IP 76.xx.xx.137


뉴스1

로힝야 사태, 주요국 중국만 미얀마 정부 편들


박형기 중국 전문위원 입력 2017.09.13. 09:52 수정 2017.09.13. 10:24



중국 외교부 겅솽 대변인은 12 "평화와 안정을 회복하려는 미얀마 정부군의 활동을 지지한다" "되도록 빨리 질서가 회복돼 정상적인 일상생활이 가능해야

미얀마 정부군과 로힝야족 무장세력간 유혈충돌을 피해 로힝야족 난민들이 피난에 나서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미얀마 정부군과 로힝야족 무장세력간 유혈충돌을 피해 로힝야족 난민들이 피난에 나서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박형기 중국 전문위원 = 국제사회가 미얀마 정부군의 로힝야 무장 세력 진압을 인종 청소 보고 유엔안보리 개최를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주요국 중국이 로힝야 반군을 진압한 미얀마 정부군을 지지하고 나섰다고 AFP통신이 13 보도했다.


중국 외교부 겅솽 대변인은 12 평화와 안정을 회복하려는 미얀마 정부군의 활동을 지지한다 되도록 빨리 질서가 회복돼 정상적인 일상생활이 가능해야 한다 밝혔다.


이는 중국 정부가 미얀마 정부군의 활동을 공공연하게 지지하는 것으로, 중국은 미얀마 군부와 오랫동안 친밀한 관계를 맺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베이징의 이같은 입장은 13(현지시간) 예정된 유엔안보리 회의에서 미얀마 정부군의 무력 조치를 약화시키려는 유엔의 조치를 사전에 차단하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미얀마 군부와 좋은 관계를 유지해온 중국은 군사정부가 아닌 민간정부인 아웅산 수지 정부가 출범한 이후에도 미얀마와 우호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로힝야 무장세력이 지난 8 25 경찰서를 공격하자 미얀마 정부군이 이에 대한 보복을 했다. 과정에서 1000여명의 로힝야 족들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군과 반군의 충돌로 로힝야 족의 3분의 1 가량이 라카인주를 탈출해 이웃나라인 방글라데시 등으로 피하고 있다. 현재 37 명이 도피 행렬에 나선 것으로 추산된다.


미얀마 정부군이 로힝야 반군 진압에 나서면서 국제적인 비판이 나오고 있다. 자이드 라드 후세인 유엔 인권위원장은 인종청소의 교과서 같은 라며 미얀마 정부군을 비판하고 나섰다. 미국 또한 미얀마 군의 조치에 항의하며 13 유엔안보리 소집에 동의했다.


아웅산 수지 노벨 평화상 수상자에 대한 비난도 거세지고 있다. 노벨 평화상 수상자가 인권유린을 방기하고 있다는 것이다. 아웅산 수지의 노벨상을 박탈하자는 청원에 참가한 인원수가 38 명에 육박할 정도다.


무슬림인 로힝야 족들은 불교가 국교인 미안야에서 시민권도 얻지 못하고, 상시적인 박해에 시달려 왔다.


한편 로힝야는 불교국가 미얀마 이슬람 소수민족으로 인도아리안족에 속한다. 방글라데시와 태국, 말레이시아, 파키스탄 등에도 일부가 거주하고 . 미얀마에선 서부 라카인주에 110만명이 살고 있다. 라카인주 인구의 3분의 1 차지하는 이들은 대부분 난민촌에 거주하고 빈곤에 시달리고 있다.


sinopark@




이 블로그의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