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ceTech
당신은 어디에(PrinceTech)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1.08.2010

전체     307979
오늘방문     25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25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2011 Koreadaily Best Blog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감 감 ! 감 !! 초겨울에 감따러 가세!
12/14/2013 21:17
조회  8827   |  추천   40   |  스크랩   4
IP 98.xx.xx.110

 

 

                     훌쩍 3시간이면 끝내주는 감수원의 낭만                    

- 감밭의 풍성함 속에  남가주의 초겨울 빨갛게 익어간다 -

 

 

 

도심 한가운데에

기가 막히게 풍요롭고

아름다운 감밭이 있다기에

반신 반의 하는  마음으로

몇몇 집사님들을 태우고

차를 몰아 내었다.

 

불과 30분도 안되는 거리에

60번 프리웨이 Van Buren 에서 내려 남쪽으로 7.5여 마일

리버사이드 주택지 한 가운데에

놀랍도록 풍성한

전원풍경이 눈에 찬다. 



 
첫 인상
 
 
뿐만이 아니다.
자그만한 동산위에
아담한 하우스를 끼고 있는 이 감밭은
사방으로 남가주의
주요 봉우리들이 한눈에
다 들어오는 적절한 곳에 자리하고 있다.
북서쪽으로 볼디(샌 안토니오)와 쿠카몽가
북동쪽엔 샌 골고니오
그리고 동쪽으로 멀리
샌 하신토까지 보인다.


 
도착
와, 저 감 좀 봐!
 
 
그러나 산사람을
가장 놀라게 하는 것은 따로 있었다.
 
이렇게 많은 감은 본적이 없었다.
12월 중순의 감나무는
마땅히 그 잎새들을 낙엽이 되어
모두 떨구고 서있는데,
그 나무들은 앙상하기는 커녕
가지가 부러지도록 메달려 있는
주렁주렁 탐스러운 감들이
압도적으로 풍요로운
늦가을의 풍취를 자아내고 서있는 것이다.
 
해마다 에스콘디도의 감수원에 들렸지만
여기처럼 많은 단감이 탐스럽게
빽빽히 붙어있는 모습을 본적이 없다.
그 씨알들도 어찌나 큰지...!


 
감따러 가세!
 
장대도 울러메지 않고서리... ^_^


 
아냐, 기념사진 먼저
 
한장 박아뿌러!
 


 
400그루 풍성한 감밭에
단 우리 다섯 사람
그리고 주인 마나님인 권사님


 
감을 따기 위한
분주한 손길 외엔


 
너무나 한가롭고
풍요롭다


 
 


 
 


 
 


 
 
 


 
올해는 유난히
감의 수확이 풍요로운 한 해였다고 하지만


 
잘 건사해온 감나무 숲은


 
20 여년의 수령을 자랑하며


 
한창 소출을 많이 내는


 
황금기에 들어 있는 것이 분명하다


 
나뭇잎이 없어도


 
빨알갛게 탐스러운


 
푸른하늘 아래 눈부시게
눈길을 끄는
 
 
 
 
풍요의 과실은
과히 충만하게 가슴에 들어찬다
 
 
 
 
 
 


 
 
 


 
 
 


 
 
 


 
감의 본산지
상주출신인 박집사님


 
한창 감이야기를 들으며
 
열심히 감을 먹기에


 
바쁜 사람들
먹고 또 먹고
아삭 아삭 달고 감칠맛 나는 감!


 
수확을 늘어놓고
품평을 할 시간이다.

 
 
차 ㅇ ㅏ 카 ㄱ!
한장을 박으며
 
누가누가 많이
그리고 크고 탐스러운 주홍의 과실을 땄을까? 


 
한 버킽에 단돈 $ 20 불
 
많이 사면
별도로 덤도 듬뿍 주신다


 
잠시 담소의 시간을 갖고


 
푸른 하늘 아래


 
주홍의 단감들 주렁주렁


 
잎없이도 빨간 나무들
 
멀리 San Gorgonio가
희미하게 얕은 눈을 뒤집어 쓰고 눈에 들어온다

 
 
십수년전
 전 주인에게서
고스란히 감밭을 물려 받았다는 이곳
 
누구든지 미리 연락하고
가보면 단돈 20불에
실컷먹고 큰 버킷으로
넘치도록 따 담을 수있다.
 
대부분이 손이 닿을 수있는 높이에
탐스러운 진홍색 단감이
너무 무거워 분수처럼 늘어져 내린다.


 
 
물값을 충당하기 위한 정도를 받는 것 뿐이라는데
그 맛과 품질, 그리고 땟갈이 너무도
환상적이다.
 
길어야 이번달 말까지 밖에 가지 못한다는 감은
벌써 일부가 최고의 당도를 지닌
말랑말랑한 홍시가 되어가고
분주한 새들은
온갖 재잘됨으로 왁자지껄
초겨울의 연회를
풍성하게 잡수시고 계신다.


 
진홍빛 넘실대는
남가주 초겨울 속의 산사람
 
 
 
누런빛 남가주의
겨울이라기에 무색한 늦가을에
...
 
 
 
 
연락처:  정장로님 (951-352-2670)
 
주소: 6311 Vonnie Ct
Riverside, CA 92504
 
가는길: 60 FWY East -> Van Buren Exit
(6.5 mile South) ->Central Ave East -> Essex St North
->Maybell St West ->Vonnie Ct North
 
 

 


감,감타령,persimon,감따기,감농장,기타
이 블로그의 인기글

감 감 ! 감 !! 초겨울에 감따러 가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