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nver2525
Broncos(Denver2525)
Colorado 블로거

Blog Open 01.23.2018

전체     74575
오늘방문     50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 그리스도인들의 배지
09/25/2019 03:59
조회  259   |  추천   0   |  스크랩   0
IP 67.xx.xx.243



9월 25일(수) - 그리스도인들의 배지

“우리 가운데서 역사하시는 능력대로 우리가 구하거나 생각하는 모든 것에 더 넘치도록 능히 하실 이에게” (엡3:20)



하나님은 자기 백성을 통하여 자신의 은혜와 능력을 나타내고자 하십니다. 

그러나 그분은 그분의 사업에 참여하는 사람들이 항상 그 마음을 그분께로 향하기를 요구하십니다. 

우리는 매일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기도할 시간을 가져야 합니다.

…우리는 개인적으로 하나님과 동행하며 대화해야 합니다. 

그러면 복음의 신령한 감화력이 우리의 삶을 통해서 귀한 모습으로 나타나게 될 것입니다(6증언, 253).

순결하고 진실한 그리스도인의 차분하고 변함없는 삶은 유창한 말보다 더 큰 호소력이 있습니다. 

사람의 인격이 그의 말보다 감화력이 큽니다.

예수님께 파견 되었던 관원들은 돌아와서 그분처럼 말하는 사람은 본 적이 없다고 보고했습니다. 

이는 그분처럼 사는 사람은 없다는 뜻이었습니다. 만일 그분의 생애가 그분의 말씀과 일치하지 않았다면 그분은 그렇게 말씀하실 수 없었을 것입니다. 그분의 말씀에는 그들에게 확신을 주는 능력이 있었습니다. 왜냐하면 그분의 말씀은 순결하고 거룩하며, 사랑과 동정심, 자비와 진리가 충만한 마음에서 흘러나왔기 때문입니다.

우리의 성품과 경험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다른 사람에게 어떤 감화를 끼치게 될지가 결정됩니다. 

다른 사람들에게 그리스도의 은혜와 능력을 확신시켜 주려면 우리는 먼저 그 능력을 우리 자신의 마음과 삶에서 알아야 합니다. 사람들을 구원하기 위하여 증언하는 복음은 또한 우리 자신의 영혼을 구원해 준 복음이어야 합니다. 

그리스도를 개인의 구주로 영접하는 산 믿음을 통해서만 우리는 이 불신의 세계로 하여금 우리의 감화를 느끼게 할 수 있습니다. 

급히 흐르는 물결에서 죄인들을 건져 내려면, 우리 자신의 발이 먼저 만세 반석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께 굳게 고정되어 있어야 합니다.

기독교의 배지는 외적인 표지 또는 몸에 달고 다니는 십자가나 면류관이 아닙니다. 

그것은 사람이 하나님과 연합할 때 나타나는 어떤 것입니다.

성품의 변화에 나타난 은혜의 능력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이 그분의 아들을 세상의 구속주로 보내셨다는 사실을 세상은 확신하게 될 것입니다. 사람을 둘러싸고 있는 어떤 감화력도 이타적인 생애의 감화력 같은 능력을 발휘할 수는 없습니다. 복음을 증명하는 가장 강력한 논증은 다정하고 친절한 한 명의 그리스도인입니다(치료, 469~470).

(KASDA 장년 기도력에서 발췌)

http://www.kasda.com/index.php?document_srl=655808&mid=board_rEkO25




이 블로그의 인기글

- 그리스도인들의 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