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ang
해란강(musang)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5.10.2017

전체     114086
오늘방문     18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5 명
  달력
 
조선홍어 갱생의 도(道)
07/29/2020 09:00
조회  255   |  추천   21   |  스크랩   0
IP 108.xx.xx.209



오랜 기간 동안 절주하고 지내던 차 홍어 동상늠 하고 8도 짜리 맥주를 들이켰다. 내 왠만함 만사 껄껄 웃으며 살려고 무진장 노력 중인 바, 그렇지 못 할 땐, 가끔은 한 잔 해주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 싶어서..


목포산 6두품 홍어 동상늠을 앉혀놓고 한 참을 마시는 중 이었는데 곽죄 이 늠이 잠잠 하길래 보니..앉아서 처자고 있었다. 아..내 일장연설 중인데 잠을 자? 뭐 이런 빠가야로가.. 깨웠다. (나 잠잘 때 누가 깨우면 씅질 나던데..^^)


만사가 그런거다. 내게 싫은 건 남들도 싫은 거다. 그렇지만..소릴 꽥 질러서 깨웠다. 나가 맥주 사와! 떨어졌다. 그러구러 어영부영 인터넷으로 뉴스를 보는데 정 뭐시라는 부장검사 늠이 검사장 한동훈을 뚜까 팬건지 어쩐지 사단이 났더구만. 하극상도 이 정도면..ㅎㄷㄷ.





'저거봐라...어휴...니들 홍어들은 매사에 왜그리 포악하고, 폭력적이냐?'

'저 검사를 어떻게 알고 홍어래?'


'야..폭력 쓰면 알아보나 마나 홍어 시키지 감자국 이겠냐, 과메기 흉노족 상도겠냐, 멍청도겠냐?'


어떻게 하든 윤석열일 쫏아 내려고..혈안이다 혈안. 그 만큼 지은 죄가 워낙 다대하고 무거운지라 오금이 저린단 의미다. 애미추와 사냥개 이성윤이는 뭐 거의 검찰조직이고 나발이고 미친갱이 처럼 구는데..검언유착(말 같지도 않는 잠꼬대지만) 프레임을 쒸우려고 아주 기냥..


그래서 이성윤이 수사팀의 밑터진 본전을 까봤다.



이게 나라냐? 홍어들이 나라를 아주 아작을 내고 있는 중이다. 고려 왕건 성님이 괜히, 근거없이 훈요십조를 너블인 게 아니다.


조선왕조 시대에도 이런 일은 안했다. 김정일이도, 김일성이도 이런 숭악한 짓은 안했다. 독재가 꼭 총칼들고 짖눌러야 독재겠나? 지독한 독재국가가 된게다. 사법, 언론, 경찰, 검찰, 국회 등 전부 다 장악하고 지조때로 개판을 지기는 중 이라구.




또 진중궈가 아주 뼈를 때리는 옥언을 남겼네.




부동산 시장 개판 처놓은 김현미란 국썅년이 이르길..


'이명박 정부 때 부동산이 안정된 건 노무현 대통령 정책 덕분이다'라고 까지 하더군..야아..애들 진짜..


이런 논리다.


이명박근혜가 잘한거 <=== 노무현 덕분

문재인이 못한거<==== 이명박근혜 때문 

 

ㅅㅂ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기적의 논리


근데..내 늘 말하지만 인과응보가 오는데는 그리 긴 시간 안 걸린다. 꼭 온다. 아니 이미 오고 있다. 단군이래 최악의 독재를 하고 있는 중 이시다. 두고보자구.


감사원장이 '원전 뿌사 대는 건 미래 에너지나 산업적 측면에서도 옳지않다, 과정상 조작도 있었다'고 하자. 난리굿이다. 물러나라, 탄핵해야 한다는 둥..이 건 뭐..'감사원은 우들 입에 안 맞는 감사는 하지말라'는 취지다. 전 분야에 걸처 전부 이 지경이다. 


급기야 검찰총장에게 '수사지휘' 못하게 하겠다는 취지의 개소릴 발표 하더라.


니그 홍어들이 좋아한단 '검찰춘장'으로 기어이 만들겠단거네? 전 정부를 뚜까 팰 때는 윤석렬을 물고, 빨고 아주 지뢀들을 하더니 제놈들 수사 들어가니 춘장 이랜다....ㅅㅂ..ㅋ 


닝겐이 그리 간사하면 안되는 거다. 


나란 윤석열이 패거리들이 전 정권 뚜까 팰 때 윤가 욕한 적 없다. 반대로 문재앙 이 사기꾼 패거리들 수사한다 해서 칭송 한 바도 없다. 춘장 어쩌고 나대는 홍어들 보면 왜 홍어가 홍어인지 알게되지 않냐? 만악의 근원이다.


탈홍은 애국이고, 진정 닝겐의 길을 걷는 첫 단추다. 내 말 믿고 광탈하길 빈다. 본 도둑과 친한 사람들 중 40프로는 홍어다. 전부 탈홍했지. 근데 전남/팡주 홍어들은 진짜 탈홍 시키는게 힘들더라. 거의 불가능 수준ㅋㅋ 근데 이거뜨리 언제 돌변할지 모르니 늘상 '어이 홍어'식으로 부른다. 경각심을..ㅋㅋ


암튼 내 생각은 그렇다. 기질상 홍어들에겐 저수지 관리인 마냥 팔뚝에 완장 채워주면 안되는 건 고색창연 한 역사가 말해주고 있다. 권력을 주면 상대적으로 애들은 "공의로움"이 희박해서 바로 사고친다. 나라 거덜나는 거? 꿈에서 조차도 신경 안 쓴다.


지금 돌아가는 꼴 봐..청와대, 장차관, 언론 등등 1에서 100까지 죄다 홍어들이 완장 차고 있잖어..그러니 결과는 보나마나지..옛날엔 지역안배 라는 것도 있었두만..짤 없다.



그러니깐 총장은 사무나 보고 식물처럼 살라는 거자나. 그럼 총장이 왜 필요할까? 애미추가 각 검사장들에게 수사지휘를 직접 하시겠단 거잖아? 헐~~ 김정은이가 할매요 할 판이다.


나아가 육군 참모총장에게 군 지휘하지 말라고 나올 판이다. 사단장은 사단 지휘 하지말고 관사에 처박혀 연병장 풀뽑기, 배수로 공사나 하고 행정 사무나 보란 의미와 한 치도 어김없이 똑같다. 이 게 나라니?


아무리 미친놈들 이라지만..이 정도로 막 나갈 줄 몰랐다.


야튼 본 도둑이 누구겠노. 홍어 탈곡기.


중불에서 홍어라는 단어만 써도 삭제되고, 아이디 짤리던 시절에 5번이나 아이디가 짤리는 참화를 겪으시며 기어코 금기어인 '홍어'라는 단어를 <상용화>시켜 놓으신 분 이시다 나가. ㅋㅋ 홍어를 홍어라 부르지 못하던 그 압제 하에..속으로만 부들부들 하던 성님들에게 큰 선물을 안겨준거지 껄껄~~


샷다 내리는 난파선 중불호에 난데없이 배 밑창에서 숨죽이고 찌그러져 있던 홍어들이 대거 난파선으로 기올라와서 난장을 지기길래 해보는 개소리다.


세상 재밋잖어. 웃고 살자구.



이 블로그의 인기글
1 ㆍ 2 ㆍ 3 ㆍ 4 ㆍ 5

조선홍어 갱생의 도(道)