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kcho777
Bull(ckcho777)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5.26.2019

전체     3694
오늘방문     2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1 명
  최근 방문 블로거 더보기
  달력
 
고희/ 칠순 (70)
11/06/2019 00:34
조회  130   |  추천   1   |  스크랩   0
IP 71.xx.xx.190

왕년에 내가 몰던 대형 트롤 원양 어선과 같은 선박입니다.^^한때는 북태평양 캄챠카 연안에서 한시간 어로작업하면 명태를 50톤 이상 어획했던 호시절도 있었는데 이젠 꿈꿀수 없는 추억거리 가 되고 말었습니다사람은 꿈을 먹고 살어야 하는데 또 다른 꿈을 꿔봐야

 겠지요^^ㅎㅎ.젊었던 시절 친밀했던 동문들과의몇십년만에 부산에서의 만남은 잊지못할좋은 추억 들 이었습니다.













안녕 들 하시지요? 동무 여러분들!!! 우리가 비앤비를 통하여 빌렸던 호놀룰루 근처의 해안가 개인주택에서  내려다본 풍경입니다.                                                                                                                                                                                                                                                 

아들이약1시간정도 찍은것을 압축한 것이고,배경음악을 첩부한것입니다. 희노애락!!!!우리 인생과 비슷한 감이 듭니다.하루는 내가                                                                                                                                                                                                                                      

좋아했던 미쉘위가 어릴때 골프연습했던 "코 올리나 크럽"에서 바다를 보며 라운딩을 했었습니다.젊음의 기를 많이 받고 왔습니다.^^                                                                                                            


우리 부부는 동갑내기인데, 얼마전에
아이들이 우리가 70이되는 생일에는
허와이에서 온가족이 모여 파티를 하자고
얘기들을 했던 모양 입니다.
그날이 오늘이랍니다. 우리부부 생각으로는 한 50된것 같은데 벌써 70꼰대가 되었으니,내일이 아니고,남의일 같습니다.^^                                                                                                                                 
그래도 자식들이 주관하는 일이니,어제 이곳에 도착하여 전야제를 하고 오늘은 딸과 며느리가 차려준 생일상을 맛나게 들었습니다. 아들네는 서울에서 먼저와서 있엇고,딸네는 엘에이에서 우리와 동행하여 왔지요 .2ㅡ3년만의 모두함께하는 이산가족 상봉이라 더욱 기쁩니다.비앤비를 통하여 바닷가 좋은집을 일주일 빌려서                                                                                                                                           
 쉬다가 돌아갈 생각입니다.                                                                                                                                                                                                                                                                                                                                                      
약 일주일 정도 모든일 제치고 사랑하는                                                                                         
녀석들과 뒹굴다 갈겁니다.^^ㅠㅠ                                                                                                 

















이 블로그의 인기글
1 ㆍ 2 ㆍ 3 ㆍ 4 ㆍ 5

고희/ 칠순 (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