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derthesun
Summer(underthesun)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03.15.2012

전체     559383
오늘방문     129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21 명
Blog News Citizen Reporter
블로그 뉴스 시민 기자
2015 Koreadaily Best Blog

  달력
 
LA 의 역사가 생존하는 곳 : 헤리티지 스퀘어 박물관(Heritage Square Museum)
11/02/2017 16:02
조회  941   |  추천   12   |  스크랩   0
IP 23.xx.xx.56

오늘 누군가가 그늘에 앉아 쉴 수 있는 이유는 

오래 전에 누군가가 나무를 심었기 때문이다.

- 워런 버핏 - 

 

헤리티지 스퀘어 박물관 (Heritage Square Museum) 

남북 전쟁 시기부터 20세기 초반까지 특히, 19세기 말 캘리포니아가 새롭게 자리잡고 과거의 목우 타운이었던 엘 푸에블로 드 로스 엔젤레스(El Pueblo de Los Angeles)서부터 오늘날 메트로폴리스로 자리잡기 시작했을 때의 로스 엔젤레스로 방문객을 데려다주는 "역사가 생존하는 곳" 이다.

1880년대 ..., 산업 혁명의 절정. - 
19세기 후반에는 미국과 캘리포니아에서 엄청난 변화의시기를 맞이한다. 지식과 사상의 세계는 오래된 것과 새 것, 외국의 익숙한 것들을 혼합하여 빠르게 전개되었다. 유럽의 디자인 아이디어는 전적으로 예비없이 포용되었고, 교통기술은 전 세계 모든 사람들에게 환상적인 속도로 서쪽으로 향하게 개선되고 확장되었다. 1875년 로스 엔젤레스의 철도시스템은 북쪽에서 대륙 횡단철도와 연결되었다. 마차, 케이블 철도, 마침내 새로운 전기 전차의 연속 도입은 "도시의 불규칙한 확대"를 장려했다. 또한, 산업 기술의 발전은 공장에서 나오는 제품을 "중산층"에게 적당한 가격으로 제공할 수 있는 대량 생산이 가능해졌으며, 미국은 대량 생산물품의 효율적인 운송, 통신 및 유통을 갖춘 현대국가로 빠르게 변모했다. 이것은 1880년 대의 남부 캘리포니아 랜드 붐과 결합하여 로스 엔젤레스 전역에 걸쳐 정교하고 독특한 건축물의 확산을 가져왔다. 
소개하는 헤리티지 스퀘어 뮤지엄은 1960년대 후반 로스 엔젤레스에서 도시 개발 공동체에 의해 도시 개발이 시작될 때, 철거의 위기에 처한 빅토리아 시대에 특징있게 지어진 건축물들(박공 지붕, 창이 있는 작은 탑 및 복잡하고 섬세한 목공예/gabled roofs, windowed turrets and intricately detailed woodwork)을 로스 엔젤레스 문화 유산 위원회(Los Angeles Cultural Heritage Board)의 도움을 받아 저명한 시민 단체 중 하나인 사우스웨스트 뮤지엄(Southwest Museum)의 전 이사인 칼 덴젤(Carl Dentzel)이 철거에 처한, 그러나 보존가치가 있는 건물들을 전시하기 위하여 만들어진 곳이다.
그러나 시에서 후원하는 기관은 새프로젝트에 제공할 수 있는 공적 자금의 규모가 극히 제한적이라 민간 부문에서 자금을 모으기 위해 Southern California, Inc의 문화유산 재단이 설립되었다. 연방 소득세를 면제받은 비영리 단체인 재단은 철거위기에 놓인 건물을 링컨 하이츠의 아로요 세코 (Arroyo Seco)에 있는 헤리티지 스퀘어 (Heritage Square)로 이전하기 위한 자금을 모으기 시작했다.
부지를 확보한 뮤지엄의 첫 계획은 주택과 교회, 철도와 창고, 야외무대가 어우러진 주거 지역을 계획한 "업타운"과 은행, 일반 상점, 아이스크림 가게, 소방서, 비어-가든 레스토랑, 트롤리 헛간 및 교통 박물관이 있는 "다운타운"이었다.
모든 조경과 공공시설은 시대를 반영한 것으로 이러한 요소는 역사적인 진정성과 체험하는 박물관으로 보다 생생하고 재미있는 균형을 이루기 위해 노력을 하였다. 헤리티지 스퀘어 뮤지엄 (Heritage Square Museum)창립자는 로스 엔젤레스가 미래 세대를 위한 역사의 중요한 시대를 보존할 장소와 과거를 현재와 미래의 관심사에 연관시키는 수단을 필요로 이곳이 적임으로 생각했으며 지난 40년 동안 헤리티지 스퀘어 박물관 (Heritage Square Museum)은 적절한 경관이 있는 8에이커에 달하는 경내에 역사적으로 중요한 8개의 건물을 복원하여 19세기가 끝날 무렵부터 20세기 초반의 남부 캘리포니아 주민의 일상생활에 알려주는 완벽한 배경으로 완성되어 초기 박물관 사이트의 비젼이 변화하는 지역 사회의 요구를 해결하기 위해 발전함에 따라 변화에 따른 오늘날 뮤지엄의 사명은 아래와 같다. 

- To Preserve, Collect, and Interpret the architecture, physical environment, and culture of Southern California during the first 100 years of statehood, (1850 to 1950).

최초 100 년간의 스테잇후트(STATEHOOD 1850 ~ 1950) 동안 남부 캘리포니아의 문화, 물리적 환경 및 건축물를 보존하고 수집하여 전시합니다. - 

제임스와 베시 헤일 하우스/James and Bessie Hale House

헤일 하우스 (Hale House)는 1887년 워싱턴 주 (Mount Washington) 기슭의 토지 투기업자이자 부동산 개발업자인 조지 모르간(George W. Morgan)이 하이랜드 팍(Highland Park)에 있는 박물관에서 불과 몇 블록 떨어진 곳에 지어졌다. 건설 당시부터 집은 여러번 팔렸고 1906년 제임스 헤일(James G. Hale)이 구입하기 전에 4501에서 4425 North Pasadena Avenue (현재는 Figueroa Street)로 옮겼다.





외관이 붉은 벽돌과 초록페인트 조화로 화려하고, 실내도 가장 잘 꾸며져 있었다. 부유한 살림살이.








다이닝 룸








주방 스토리지안.





밸리 크누센 가든 레지던스/Valley Knudsen Garden Residence

건축학적으로 밸리 크누센 가든 레지던스(Valley Knudsen Garden Residence)는 매우 흥미로운 건물이다. 빅토리아 시대의 대부분의 중산층 가정은 Eastlake 또는 Queen Anne 스타일의 다양한 조합으로 이루어졌는데, 이 건물은 중산층 가정을 위한 프랑스 Mansard 스타일의 지붕을 갖춘 주택양식(Petite Chateau)으로 캘리포니아 서해안의 주택으로는 다소 특이한 주택의 모습이다.








방문한 날이 10월 마지막 주말이라 할로윈 데이 이벤트로  "14th Annual Halloween & Mourning Tours"가 있었다. 밸리 크누센 하우스에서는 장례회사에서 시신을 닦아 관에 넣은 이벤트를 하였다.




이분이 관을 제작하는 분.





포드 하우스/Ford House

존 포드 하우스(John Ford House)는 브드리 브라더스(Beaudry Brothers)가 설계한 LA 다운타운의 단순한 중산층 주택의 일부로 1887년에 지어졌다. 

포드의 옛집은 이탈리아 풍, 퀸 앤, 그리고 이스트레이크 스타일의 빅토리아 양식이다. 1974년 추수감사절 일주일전에 헤리티지 스퀘어 (Heritage Square)로 옮겨졌다. 현재 외부는 잘 복원되었지만 인테리어는 많은 작업이 필요할만큼 엉망이다. 불행하게도 포드 하우스의 경우 비영리 단체가 내부를 수리하기 전에 박물관이 먼저 전시를 하여 비참한 몰골로 전시가 돼버렸다.

 




이곳은 중산층 가족의 모습을 재현.





닥터 오스본의 헛간/Dr. Osborne's Carriage Barn

이 헛간은 1899년 파사데나(PASADENA, CA)의 병원 직원인 오스본 (Osborne) 박사 헌팅턴 기념 병원에 근거하여 세워졌다. 원래 말과 마차를 보관하는데 사용된 이 건물은 후에 집과 차고로 바뀌었다. 건축 양식은 고딕 양식의 퀸 앤 코티지 (Queen Anne Cottage)으로 3개의 게이블과 특유의 투구 지붕(distinctive pitched roof)을 가지고 있다.






마차역, 정거장/Palms Depot

역마차나 말의 서쪽으로의 이동, 특히 남부 캘리포니아로의 육로 여행은 비싸고 속도가 느렸으며 열악한 관리로 유지도 제대로 되지 않았고, 지도도 변변치 않았다. 1876년에 Southern Pacific 철도회사가 생기면서 남부 캘리포니아는 새변화를 맞게 된다. 열차는 우편, 화물 및 승객을 운반하는데 보다 효율적인 솔루션을 제공했다. 동부와 서부, 중서부의 농민들을 이 지역에 정착시키기 위해 철도는 가장 필요한 이동수단이었다. 철도는 농산물을 전국으로 운송함으로써 이익을 얻었고, 또한 로스 엔젤레스는 동쪽의 도시와 비교했을때 낙원이었다. 





이곳에서 입장료를 내고 투어를 시작한다.









링컨 애비뉴 감리 교회/Lincoln Avenue Methodist Church

링컨 애비뉴 감리 교회 (Lincoln Avenue Methodist Church)의 초석은 1897년 9월 21일이었다. 이 교회는 다음 해 4월 17일에 문을 열었다. 목조 건축양식인 Carpenter Gothic과 Queen Anne스타일로 디자인된 이 교회건물은 감리교인의 비축성(NON - AXIAL) 계획의 전통을 따른 것이다. 한 구석에 입구가 있고 그 반대편에 강단이 있는 이 건축물은 오하이오주 아크런에서 시작된 것으로, 아크론 스타일로 알려져 있다.






윌리엄 헤이즈 페리 레지던스/William Hayes Perry Residence

박물관에서 가장 큰집인 페리 레지던스는 1876년 저명한 사업가이자 목재사업가인 남작 윌리엄 헤이스 페리 (William Hayes Perry)가 지었다. 이 집은 유명한 건축가 E. F. Kysor에 의해 설계되었으며 입구 계단, 처마 아래의 받침대, 비스듬한 출입구 및 좁은 기둥의 바깥 닦기에서 볼 수있는 고전 그리스, 이탈리아 스타일이다. 집의 고급 목재바닥과 대리석 벽난로 맨틀과 같은 고급 자재의 사용은 집소유자의 사회적 명성을 반영하기 위한 것이었다. 이 주택이 보일 하이츠의 세련된 지역에 지어졌을 때, 로스 엔젤레스에서 아직 볼 수 없었던 가장 훌륭하고 부유한 거주지였다.









이곳도 이벤트 진행으로 미이라 해부(?) 중, (무서워 들여다 보지도 않았음. -_-;;)





롱펠로우-헤이스팅스 옥타곤 하우스Longfellow-Hastings Octagon House

1848년 미 북동부의 진보적 사회 사상가였던 올슨 파울러 (Orson S. Fowler)는 <옥타곤 하우스 : 모든 사람들을 위한 집/The Octagon House: A Home For All>이라는 책을 출간했다. 그 책에서 그는 주택을 지을 시 일반적으로 표준인 사각형의 집에 비해 8면 집의 장점을 주장했다. 양면인 주택보다 8면의 창은 더 가볍고 더 나은 공기 순환을 제공하며, 차례로 난방 및 냉방 비용을 낮춰준다고 했다. 또한, 팔각형은 건축 비용도 적게 들고, 재래식 건물보다 목재를 더 짧게 사용한다고 했지만, 파울러의 건축 양식은 대부분 팔각형 구조와 집이 지어진 동양에서 인기가 있었고, 이 건축 양식의 인기는 남북전쟁 당시 완전히 사라졌다.





운반비가 상당히 비싸다. 집을 통째로 들어서 옮김.



표현이 좀 그렇지만, 여기는 점집이다. 이 집은 겉모양은 그럴듯하지만, 내부는 벽지가 다 떨어지고 폐가 수준으로 너덜너덜하다. 옥타곤의 특이한 모양의 주택이라서 보존된 것이다.



우리나라와 중국, 일본에도 팔각지붕의 건축물들이 있다. 한 건축과교수의 이야기를 들으니 팔각지붕은 짓기가 굉장히 까다롭다고 했다. 팔각으로 모이는 지붕에 고도의 기술이 필요하고 소모되는 소재의 낭비가 많아 비용이 많이 들기 때문에 주거용 집보다는 정자로만 짓는다고 했는데, 정자에 비해 옥타곤 하우스는 지붕 모양이 단순하지만, 올슨 파울러라는 사람은 옥타곤 하우스가 일반 주택보다 합리적이라 생각했다니 보통사람들의 보편적인 생각을 다르게 해석하는 분인가보다. 





식민지 약국/Colonial Drug

마을의 코너에 자리한 약국들은 역사적으로 도시와 농촌 공동체의 정착물이었다. 오늘날의 대형 체인점의 약국이 있기 전에 그들은 지역 사회의 건강을 제공하고 소다수 판매소가 있는 중요한 커뮤니티 모임 장소로 사용되었다. 컬로니얼 약국은 George A. Simmons가 1차 세계 대전이후 하이랜드 공원에서 소유하고 운영한 한사업체를 재건한 것이다. 이전에는 Avenue 57 및 Figueroa (당시 Pasadena Ave.) 구석에 있는 헤리티지 스퀘어에서 불과 1마일 떨어진 곳에 있었다. 약국은 60년동안 지역 사회를 위해 존재했다. 조지 시몬스(George A. Simmons)를 기념하여 Simmons가족은 헤리티지 스퀘어에서 컬러니얼 약국을 처음부터 다시 만드는데 도움이 되는 원래의 비품, 빈티지 소다판매소 및 그들 가족이 소장하고 있던 독특한 약국의 제품 컬렉션을 기꺼이 기부했다.




약국의 조제실( TV는 LG 전자이다)






Ground

8개의 주택 주위에는 19세기(1890년대) LA다운타운 하우스 주변에 있던 텃밭을 꾸며 놓았다.



사진관, 즉석에서 빈티지로 사진을 찍어주는 이벤트.










금, 토, 일요일만 개방하는 뮤지엄.

Search Results

ADMISSIONS

$10 Adults (13+)
$8 Seniors (65+)
$5 Children (6-12)


*뮤지엄으로 들어가는 입구가 찾기가 어렵고, 주차장이 따로 준비되어 있지 않아 길옆으로 나있는 비포장지역에 갓길 주차를 해야하는 불편함이 있다.


오늘 누군가가 그늘에 앉아 쉴 수 있는 이유는 

오래 전에 누군가가 나무를 심었기 때문이다.

                                         - 워런 버핏 - 

Heritage Square Museum, LA 의 역사가 생존하는 곳 : 헤리티지 스퀘어 박물관, 8개의 전통하우스,
이 블로그의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