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rangpark
태산(jarangpark)
California 블로거

Blog Open 10.13.2010

전체     1047443
오늘방문     256
오늘댓글     0
오늘 스크랩     0
친구     0 명
  친구 새글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
  달력
 
전체 보기 (2683)   목록보기 | 요약보기 | 펼쳐보기
나, 유사 코로나와 싸움 이겼네
06/29/2020 07:58
조회  502   |  추천   5   |  스크랩   0
IP 108.xx.xx.239

06/29/2020


나, 유사 코로나와 싸움 이겼네


오늘 포스팅이 늦었습니다

지난 토요일 높은산 등산을 잘하고 집에 왔습니다

산상에서 유투브 방송도 하고요 매우 즐거웠습니다

내가 유투버가 되는 목적은 별다른 의미가 없습니다

여러분이 나이까지 오시면서 어떻게 살면 좋을까

생각해 보는 바로미터가 되어보기로 것입니다


나는 어떤 전문가도 아니고 새울 것은 오래 살고 있다는

자랑뿐인데, 그게 무슨 자랑거리냐고 비아냥데도 없지만

상당히 길고도 세월임은 현실입니다, 물론 나보다 훨씬 오래도록 

사시는분들도 많지만, 젊은이들이 자리에 오시면서 

나를 보시고 이런점은 고처야 하겠구나 혹은 이런점은 기억해 두는 것이

살아가는데 도움이 되겠구나 선별하여 삶을 좋게 하시라는

멧시지오니, 많이많이 참고하시면 어떨까요? 합니다


유사 코로나와 싸움이 지난 토요일 9시경에 갑자기

몸이 아프기 시작합니다, 목이 아프고 숨을 쉬겠고 열이 나고

한속이 들기 시작하고요 손가락 메디까지 통증이 심해지는데 

자다가 깜짝 놀라 깼습니다, 거실로 뛰어나 나오는데 다리가 휘들휘들하데요 

문꼬리를 잡고서 힘들게 약병을 찾았습니다, Tylenol 500gm 한알을 삼켰습니다

누웠는데 이제 불안이 시작됩니다, 내가 어떻게 해야 되느냐?


유투브 방송에서 코로나 대응 방법을 하였는데 코로나 요놈이

노해서 나를 침범한 것이 아닐런지 계속 중압감이 더해갑니다

스르르 잠이 들고 아침에 깨어나니 그래도 증상은 계속되기에

다시 이번엔 낮에 먹는 타이레놀 2알을 먹고 종일토록 쉬었고

저녁에 다시 타이레놀 PM 2알을 먹고 자고 일어난 아침입니다

거뜬합니다, 마음과 몸이 맑은 하늘로 돌아 왔습니다

그러니 유사 코로나와 24시간 전쟁을 한셈이지요

같은 유사 코로나에 당황하시지 말고 Tylenol 애용해 보십시요


하느님, 베드로와 바오로 사도의 축제로

오늘 교회가 거룩한 기쁨을 누리게 하셨으니

교회의 기초를 놓아 그들의 가르침을

저희가 모든 일에서 충실히 따르게 하소서


주님, 내게 유사 코로나 주시어 이기는 체험을 주셨으니

이젠 진짜가 와도 이길 것을 확신합니다

주님의 은총으로 도우소서, 아멘.


주님은 온갖 두려움에서 나를 구하셨네.

언제나 주님을 찬미하리니, 입에 찬양이 있으리라. 영혼 주님을 자랑하리니, 가난한 이는 듣고 기뻐하여라. 

나와 함께 주님을 칭송하여라. 우리 모두 이름 높이 기리자. 주님을 찾았더니 응답하시고, 온갖 두려움에서 나를 구하셨네. 

주님을 바라보아라. 기쁨이 넘치고, 너희 얼굴에는 부끄러움이 없으리라. 가련한 부르짖자 주님이 들으시어, 모든 곤경에서 구원해 주셨네. 

주님을 경외하는 이들 둘레에, 그분의 천사가 진을 치고 구출해 주네. 주님이 얼마나 좋으신지 너희는 맛보고 깨달아라. 행복하여라, 그분께 몸을 숨기는 사람! 


복음

<너는 베드로이다. 나는 너에게 하늘 나라의 열쇠를 주겠다.>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6,13-19

13 예수님께서 카이사리아 필리피 지방에 다다르시자 제자들에게,

사람의 아들을 누구라고들 하느냐?” 하고 물으셨다.

14 제자들이 대답하였다. “세례자 요한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어떤 이들은 엘리야라 하고,

어떤 이들은 예레미야나 예언자 가운데 분이라고 합니다.”

15 예수님께서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시자,

16 시몬 베드로가스승님은 살아 계신 하느님의 아드님 그리스도이십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17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에게 이르셨다.

시몬 바르요나야, 너는 행복하다! 살과 피가 아니라

하늘에 계신 아버지께서 그것을 너에게 알려 주셨기 때문이다.

18 또한 너에게 말한다. 너는 베드로이다.

내가 반석 위에 교회를 세울 터인즉,

저승의 세력도 그것을 이기지 못할 것이다.

19 나는 너에게 하늘 나라의 열쇠를 주겠다.

그러니 네가 무엇이든지 땅에서 매면 하늘에서도 매일 것이고,

네가 무엇이든지 땅에서 풀면 하늘에서도 풀릴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나, 유사 코로나와 싸움 이겼네
이 블로그의 인기글
6 ㆍ 7 ㆍ 8 ㆍ 9 ㆍ 10

음지에 햇빛/100세의 해법